연예 >전체

'꼭두의 계절' 김정현 90도 사과..''자숙시간, 스스로 돌이켜보며 단단해져''
등록 : 2023.01.27
[스타뉴스 상암=한해선 기자]
배우 김정현이 27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사옥에서 진행된 금토드라마 '꼭두의 계절'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99년마다 인간에게 천벌을 내리러 이승에 내려오는 사신(死神) 꼭두가 신비한 능력을 가진 왕진의사 한계절을 만나 벌이는 생사여탈 판타지 로맨스 '꼭두의 계절'은 오늘(27일) 첫 방송된다. /2023.01.27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배우 김정현이 27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사옥에서 진행된 금토드라마 '꼭두의 계절'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99년마다 인간에게 천벌을 내리러 이승에 내려오는 사신(死神) 꼭두가 신비한 능력을 가진 왕진의사 한계절을 만나 벌이는 생사여탈 판타지 로맨스 '꼭두의 계절'은 오늘(27일) 첫 방송된다. /2023.01.27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배우 김정현이 사생활 논란 후 공식 사과의 인사를 했다.

27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MBC 금토드라마 '꼭두의 계절'(극본 강이헌, 허준우, 연출 백수찬, 김지훈)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백수찬 감독, 김정현, 임수향, 김다솜, 안우연, 김인권, 차청화가 참석했다.

김정현은 '꼭두의 계절'에 출연한 이유를 묻자 "대본이 중요한 이유이기도 한데, 나에게 길다면 길고 짧다면 짧은 자숙시간에 먼저 손을 내밀어준 MBC에게 감사하다. 피디님에게도 감사하다. 그 시간 안에 개인적으로 여러가지 일들이 있었는데 돌이켜보고 되짚어보면서 스스로한테 단단해지고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한 시간이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지금 엄청 떨리는데, 이 작품이 시작할 때부터 지금까지 개인적으로는 팀 여러분들에게 행여나 누가 될까봐, 폐가 될까봐 걱정과 우려를 하고 있다. 그런 안에서 더 열심히 감사한 마음으로 준비를 하고 있으니 부디 예쁘게 잘 봐주시기 바란다. 잘 부탁드린다"며 일어서서 90도로 고개를 숙였다.

2021년 김정현은 과거 연인이었던 배우 서예지에게 무리한 요구를 받고 이를 공적인 자리에서 행동으로 드러낸 것이 알려져 대중의 뭇매를 맞은 바 있다. 김정현은 2018년 MBC 드라마 '시간'을 촬영할 당시 서예지로부터 '김딱딱씨. 스킨십 다 빼시고요', '딱딱하게 해 뭐든', '스킨십 노노' 등의 문자를 받고 조종 당한 듯, 로맨스 연기를 해야 했던 상대배우 서현과의 애정신을 거부했다고 알려졌다.

또 김정현은 '시간' 제작발표회의 포토타임 중 서현이 팔짱을 끼는 포즈를 취하려고 하자 손을 뿌리쳐 순간 싸한 분위기를 만드는가 하면, 제작발표회 내내 무성의한 태도로 논란에 휩싸였다. 그는 당시 건강 상의 이유로 드라마에서 12회 만에 돌연 하차하기도 했다.

'꼭두의 계절'은 99년마다 인간에게 천벌을 내리러 이승에 내려오는 사신(死神) 꼭두(김정현 분)가 신비한 능력을 가진 왕진의사 한계절(임수향 분)을 만나 벌이는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 27일 오후 9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상암=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www.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