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하선호, 거식증으로 '먹고 토하기' 반복+외모 콤플렉스[네가 빠진 세계]
등록 : 2022.12.03
[스타뉴스 한해선 기자]
/사진=EBS
/사진=EBS

배우 하선호가 '네가 빠진 세계'에서 갑자기 시작된 거식증으로 예민함의 끝을 달렸다.


지난 2일 방송된 EBS1 드라마 '네가 빠진 세계'(손예은, 김보라 연출/신소영 극본)에서는 거식증으로 예민해진 이다미(하선호 분)가 절친 유제비(나나 분)에게 상처 주는 말들로 충격을 안기는 모습이 그려졌다.

하선호가 출연 중인 드라마 '네가 빠진 세계는 악플에 시달리던 국민 아이돌 유제비가 로맨스 소설 속으로 빠져 새로운 삶의 의미를 깨닫는 하이틴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앞서 민운현(원영욱 분)과 교제 이후, 몸무게 콤플렉스가 생긴 다미는 먹고 토하기를 반복하게 되는 거식증에 걸리게 됐고, 더불어 다이어트약 복용 사실을 절친 제비가 알게 돼 충격에 빠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몸무게 콤플렉스로 더욱 예민해진 다미의 모습이 그려졌다. 제비는 "저번에 기분 나빴다면 미안해. 나는 정말 네가 걱정돼서 한 말이야"라고 다미에게 거듭 사과했고, 그럼에도 다미는 "나 너랑 친구 안 할래"라고 단호하게 선을 긋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조금이라도 날 친구로 생각했다면 제발 나 좀 그냥 내버려 둬"라는 상처 주는 말들로 제비를 혼란스럽게 만들었다.

이후에도 다미는 남자친구인 운현과 데이트할때도 마른 사람들의 사진을 몰래 숨어보며, 거식증에 완전히 빠져버린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처럼 하선호는 '네가 빠진 세계'에서 이전 회차들과는 180도 달라진 이미지를 선보이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천사 같은 성격의 '이다미' 캐릭터를 단 2회 만에 거식증에 걸린 '예민 끝판왕' 캐릭터로 완벽히 변신시키며, 상반된 연기로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높였다. 회차가 거듭될수록 독보적 존재감을 보이고 있는 만큼, 남은 회차에서의 활약에도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하선호가 출연하는 EBS1 '네가 빠진 세계'는 매주 목, 금요일 오후 7시 방송된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www.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