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염동헌, 투병 중 2일 별세...유작은 영화 '서울의 봄' [종합]
등록 : 2022.12.03
[스타뉴스 이경호 기자]
배우 고(故) 염동헌./사진=스타빌리지엔터테인먼트
배우 고(故) 염동헌./사진=스타빌리지엔터테인먼트
"연기를 사랑하고 열정적이었던 염동헌"


배우 염동헌이 세상을 떠났다.

3일 스타빌리지엔터테인먼트는 공식입장을 통해 "배우 염동헌씨가 2022년 12월 2일 밤 11시 50분경 향년 55세의 나이로 별세하셨습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스타빌리지엔터테인먼트는 연기를 사랑하고 열정적이었던 고인의 모습을 기억하겠습니다"라면서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빌어주시길 바랍니다"고 전했다.

관계자에 따르면 염동헌은 간경화 합병증으로 사망했다. 그동안 투병 생활을 이어왔고, 최근 건강이 갑작스럽게 악화되었고 끝내 회복하지 못하고 세상을 떠났다. 고인의 유족들은 슬픔 속에 빈소를 지키고 있다. 또한 고인의 유작은 개봉 예정인 영화 '서울의 봄'(감독 김성수)가 될 예정이라고 한다.

고 염동헌은 그간 드라마, 영화, 연극 등 장르를 가리지 않고 다양한 작품에서 조연, 감초로 배우 활동을 이어왔다. 고인은 드라마 '베토벤 바이러스' '시티홀' '기황후' '계룡선녀전' '암행어사: 조선 비밀 수사단' '빨강구두' 등에 출연했다. 또 영화 '특수본' '아수라' '식구' 등을 비롯한 여러 작품에 조, 단역으로 출연했다. 이외에도 여러 연극에 출연한 배우다.

한편, 고 염동헌의 빈소는 서울 노원구 원자력병원장례식장 2호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오는 4일 낮 12시, 장지는 인천가족공원이다.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www.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