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의정부 PC방 살인사건, 실종 여동생 카드서 800만원 인출? [용형2]
등록 : 2022.12.02
[스타뉴스 김노을 기자]
/사진=E채널
/사진=E채널
'용감한 형사들2'가 의정부 PC방 살인사건을 파헤친다.


2일 오후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 '용감한 형사들2'에서는 양주경찰서 최운규 경감, 의정부경찰서 장용훈 경위가 출연해 의정부 성인 PC방 살인사건의 전말을 공개한다.

한 여성의 실종에서 시작된 사건은 두 형사의 끈질긴 추격으로 숨겨져 있던 암수 범죄까지 파헤쳤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2013년 5월 "여동생이 사라진 지 일주일이 넘었다"라는 실종 신고가 접수됐다. 실종자의 마지막 행적은 평소 자주 가던 '성인 PC방'이었다.

실종자가 사라진 후 카드에서 약 800만 원이 인출됐고, 이 돈을 인출한 사람이 정씨라는 것이 밝혀지며, 수사는 급물살을 탔다.

주변인들을 통해 정씨의 알리바이가 증명되었으나 형사들은 끈질긴 추적 끝에 첩보를 수집, 정 씨를 긴급 체포하는 데 성공했다. 무엇보다 정씨의 여자친구 입에서 아주 충격적인 이야기가 흘러나왔다.

수사한 형사들마저 "뒤통수를 맞은 것 같았다"라고 표현한, 상상할 수 없던 사건의 실체와 깊숙이 숨겨져있던 암수범죄까지 '악마의 거미줄'과도 같았던 이 사건의 전말은 무엇일까. 2일 오후 8시 40분 방송.

김노을 기자 sunset@mtstarnews.com



김노을 기자 sunset@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www.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