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홍진영 ''빌보드 오르고 트로트 버린 것 아냐..내년 해외 공연''[Oh!쎈 현장]
등록 : 2022.12.02

[OSEN=선미경 기자] 가수 홍진영이 글로벌 프로젝트에 대해서 "트로트를 버리는 것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홍진영은 2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데뷔 15주년 기념 미니앨범 ‘컬러 무드(Color Mood)’ 발매 쇼케이스를 개최, 컴백 소감과 활동 계획을 전했다. 

이날 홍진영은 ‘비바 라 비다(Viva La Vida)’로 빌보드 차트에 오른 것에 대해서 “‘트로트를 버리는 거냐?’라고 묻는데 그럴 생각은 없고, 내년에 흥겨운 트로트를 낼 생각이다. 빌보드에 오른 다음에 콘서트와 미주 투어 얘기가 나오고 있어 내년에 하지 않을까라는 생각을 조심히 해보고 있다”라고 소감과 계획을 밝혔다.

글로벌 관심을 받으면서 이번 앨범 타이틀곡 ‘걸 인 더 미러(Girl In The Mirror)’도 미국의 팝가수 프롤리와 호흡을 맞추게 됐다.

홍진영은 신곡 ‘걸 인 더 미러’에 대해서 “‘비바 라 비다’ 때 영어로 된 곡을 하게 됐고 빌보드에 들어가게 됐다. 그 후 많은 연락을 받았다고 하더라. 영어를 안 쓴지 오래 돼서 힘들긴 했다. 녹음도 영상을 연결해 해외에 계신 분들과 함께 진행해야 했다”라고 설명했다.

또 “한 번 들으면 중독성이 있는 곡이라고 생각한다. 거창하게 글로벌로 활동한다기보다 우연히 기회가 왔으니 잡으려한다”라면서 기대를 당부했다.

홍진영의 신곡 ‘걸 인 더 미러’는 반복되는 브릿지와 중독성 있는 리듬을 통해 댄스곡 특유의 경쾌함이 드러나는 곡이다. 생동감 넘치는 사운드와 과감하고 묵직한 베이스가 훅이 느껴지는 멜로디를 이루며 중독성을 높였다.

홍진영의 데뷔 15주년 기념 미니앨범 ‘컬러 무드’는 오늘(2일) 오후 6시에 발매된다. /seon@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