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황금가면' 나영희, 차예련 복수극에 말렸다.. 고성과 눈물 [별별TV]
등록 : 2022.10.06
[스타뉴스 이상은 기자]
/사진=KBS 2TV 일일드라마 '황금가면' 방송화면
/사진=KBS 2TV 일일드라마 '황금가면' 방송화면
'황금가면'에서 나영희가 차예련의 복수극에 말려 눈물을 보였다.


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황금가면'에서는 유수연(차예련 분)의 계획대로 차화영(나영희 분)이 생중계로 자백하게 됐다.

이날 차화영은 잘못을 묻는 유수연에게 "그래 내가 그랬어. 내가 나 차화영이가 그랬어"라며 악을 질렀다. 이후 회장실로 들어온 차화영의 아들 홍진우(이중문 분)는 "지금 뭐 하시는 거예요. 지금 실시간으로 중계가 되고 있어요"라고 알렸다.

차화영은 지난 방송에서 훔친 고미숙(이휘향 분)의 치부책이 가짜였음을 알게 됐고 생중계된 자백에 고성을 질렀다. 차화영은 "유수연"이라며 악 질렀고 눈물을 글썽였다.

한편 고미숙은 화난 차화영에게 "큰일 났네. 대한민국 국민들이 지금 차화영 당신 자백 다 듣고 있었는데. 진퇴양난, 사면초가. 회장님 감방에서 취임식 해야겠습니다"라며 약 올렸다.

이상은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이상은 기자 star@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