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비밀의 집' 정헌, 긴급체포된 母 이승연 버리고 '잠적'[별별TV]
등록 : 2022.10.06
[스타뉴스 이빛나리 기자]
/사진='비밀의집' 방송화면
/사진='비밀의집' 방송화면
'비밀의 집' 정헌이 긴급체포를 피하기 위해 이승연을 두고 도망쳤다.


6일 오후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비밀의 집'에서는 경찰이 남태형(정헌 분)과 함숙진(이승연 분)을 긴급 체포하기 위해 모텔을 찾았다.

남태형은 이 상황을 미리 알고 혼자 도망쳤다. 함숙진은 차 안에서 자신이 체포되는 모습을 지켜보는 남태형과 눈이 마주쳤다. 함숙진은 우지환(서하준 분)의 시선을 돌리기 위해 "하다 하다 증거까지 조작해서 날 모함해?"라며 말을 걸었다. 우지환은 "함숙진씨의 범행이 너무나도 분명해서요. 지금까지 운 좋게 잘 도망 다니셨죠? 세상이 그렇게 돌아가면 안 되는 거 아니겠습니까"라고 전했다. 이후 우지환은 도망간 남태형을 걱정했다. 경찰은 우지환에 "얼굴도 알려져 있어서 오래 버티지 못할 겁니다"라며 우지환을 안심시켰다.

한편 함숙진을 두고 혼자 도망친 남태형은 "죄송해요. 어머니 그렇지만 둘 다 죽을 수는 없었어요. 저 어머니 뜻대로 어떻게든 살아남을 겁니다"라고 다짐했다.

이빛나리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이빛나리 기자 star@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