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황금가면' 황동주, 이휘향 살리려 거짓말..''이현진 살았어'' [별별TV]
등록 : 2022.10.05
[스타뉴스 이상은 기자]

/사진=KBS 2TV 일일드라마 '황금가면' 방송화면
/사진=KBS 2TV 일일드라마 '황금가면' 방송화면
'황금가면'에서 황동주가 극단적인 선택을 하려는 이휘향을 살리기 위해 거짓말을 했다.


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황금가면'에서는 고미숙(이휘향 분)이 의식이 돌아오지 않는 아들 강동하(이현진 분)에 대한 복수심으로 SA 그룹 차화영(나영희 분) 회장을 억지로 끌고 가 극단적인 선택을 하려고 했다.

이날 이 사실을 알게 된 고미숙의 동생 고대철(황동주 분)은 "누나 아들 살았어. 동하 살았다고"라며 고미숙을 말렸다.

이 틈을 타 차화영은 도망쳤고, 고미숙은 아들 강동하 소식을 물었다. 하지만 고대철은 "누나 살리려고 거짓말했어요"라고 답해 고미숙이 실망했다.

고대철은 "누나 동하 고비는 넘겼데요. 아까 심정지가 한 번 더 오긴 했는데 잘 이겨냈데요. 근데 누나가 죽으려고 하면 어떻게 해요. 동하 어떻게 든 살려고 하는데 누나가 죽으려고 하면 어떻게 해요"라며 고미숙을 위로했다.

두 사람은 서로를 끌어안고 위로했다.

이상은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이상은 기자 star@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