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김호중, '수밤좋아' 홍보대사 됐다..남진 vs 나훈아 그의 선택은?
등록 : 2022.10.05

[OSEN=박소영 기자] ‘트바로티' 김호중이 <수요일도 밤이 좋아> 홍보대사로 나섰다.

눈과 귀가 호강하는 트롯 무대로 '트롯 혜자' 프로그램으로 불린 TV CHOSUN <수요일도 밤이 좋아>(이하 '수밤')가 앞으로도 시청자를 찾아간다. 매주 수요일 밤 10시 김연자, 장윤정, 태진아, 송대관, 설운도 등 국가대표 레전드 트롯 가수의 무대와 함께, '미스트롯2' 멤버들이 엄선한 최고 무대들이 공개된다.

오늘(5일) 방송되는 '수밤'은 가황 나훈아와 전설의 남진 특집으로, 세기의 라이벌인 두 사람의 히트곡들이 준비돼 기대감을 북돋우고 있다.

나훈아·남진 특집을 맞이해 김호중이 '수밤' 적극 홍보에 나서 눈길을 끈다. 김호중은 "'화밤' 찐팬!"임을 고백하며, 가요계의 두 거성 선배님의 수많은 히트곡 중 평소 좋아하는 곡들과 다시 보고 싶은 무대들에 대한 이야기를 쏟아내 귀를 기울이게 했다. 특히, 평소 공연 전 컨디션을 위해 '묵언 수행(?)'하는 것으로 유명한 그가 콘서트 전에 이처럼 말을 많이(?) 하는 것은 이례적인 일이어서,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이처럼 1972년 '가수왕' 자리를 놓고 신경전을 펼쳤던 나훈아와 남진이 50년 만에 오늘 밤 <수밤>에서 맞붙는다. 세기의 '두 거성'의 히트곡 대결로 <수밤>에서 '빅 매치'가 성사되는 것. 세기의 대결이 어떻게 결판날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와 함께 가요계의 유명한 라이벌이자, 함께 희로애락을 느끼며 아웅다웅 케미를 보여주는 태진아와 송대관도 <수밤> 무대에서 만난다. 두 사람의 무대를 소개한 '미스트롯2' 홍지윤은 지난 <수밤>에서 자신을 '천재'라고 극찬한 송대관에게 깜짝 '영상 편지'를 썼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더한다.

제작진은 "어디서도 볼 수 없는 가황 나훈아와 전설의 남진의 명곡들을 한 데 모았다. <수밤>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며 덧붙였다.

트바로티 김호중이 사랑하는, 나훈아·남진의 노래는 무엇인지 오늘(5일) 밤 10시 TV CHOSUN <수요일도 밤이 좋아>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met568@osen.co.kr

[사진] 수밤좋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