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진선규 '''공조2' 헤어스타일, 샤워하다가 떠올라..시라소니·성룡 생각나기도'' ('두데')
등록 : 2022.09.30

[OSEN=김채연 기자] 배우 진선규가 영화 '공조2'에서 색다른 헤어스타일을 선보이게 된 계기를 언급했다.

30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 FM4U ‘두시의 데이트(이하 ‘두시의 데이트’)’에서는 영화 ‘공조2’의 빌런 배우 진선규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그는 DJ 뮤지, 안영미와 함께 영화 ‘공조2’에 대해 이야기하며 궁금증을 해소했다.

이날 진선규는 영화 '공조2'에서 준비한 헤어스타일에 대해 "그 전부터 감독님과 얘기를 했는데, 결정이 안났다. 집에 가서 샤워를 하면서 생각을 하는데, 물이 살짝 젖은 채 거울을 봤다. 머리를 털고 머리를 안으로 말았는데, 이 느낌이 생각보다 괜찮더라"고 말했다.

이어 진선규는 "헤어스타일 때문에 눈으로 관심이 가고, 분위기도 있고. 그대로 사진을 찍어서 감독님께 메시지를 보냈다. 그리고 그 스타일로 결정이 됐다”고 설명했다.

이를 들은 안영미는 "저는 그 머리를 보고 예전에 ‘장군의 아들’ 시라소니 역이 생각났다”고 언급했고, 진선규는 “저도 시라소니를 생각했다. 또 성룡의 바가지머리도 생각이 났다. 무언가 예전 거 같은데, 굉장히 강렬했던 머리가 생각이 나더라. 그래서 그때 거울 속 제 모습을 '공조2'에서 선택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공조2’는 글로벌 범죄 조직을 잡기 위해 다시 만난 북한 형사 림철령(현빈 분)과 남한 형사 강진태(유해진 분), 여기에 뉴페이스 해외파 FBI 잭(다니엘 헤니)까지, 각자의 목적으로 뭉친 형사들의 예측불허 삼각 공조 수사를 그린 액션 영화로, 지난 7일에 개봉했다. /cykim@osen.co.kr

[사진] MBC 라디오 FM4U '두시의 데이트' 캡처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