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기분 이상해” 홍현희♥︎제이쓴, 아들 똥별이 출생신고 완료..이름은 ‘연준범'[Oh!쎈 종합]
등록 : 2022.09.30

[OSEN=강서정 기자] 개그맨 홍현희, 인테리어 디자이너 겸 방송인 제이쓴 부부가 아들 출생신고를 했다.

홍현희, 제이쓴 부부는 지난 29일 유튜브 개인채널 ‘홍현희 제이쓴의 홍쓴TV’에 ‘오늘은 똥별쓰 출생신고 하러가는 날’이라는 제목의 동영상을 게재했다.

더불어 “세상에 마상에 똥별쓰이제 주민등록번호가 생기다니!!!!!!! 끄악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이라며 벅찬 마음을 표현했다.

제이쓴은 “똥별이가 세상에 나온 지 20일이 됐다. 태어난 지 한 달 이내에 해야 과태료가 없다. 과태료 물면 아깝지 않냐”고 했다.

홍현희는 “기분이 어떠냐. 이제 등본 떼면 와이프도 있고 자녀도 있는 아빠의 기분”이라고 묻자 제이쓴은 “책임감도 약간 들면서 기분 이상하다 진짜”라고 했다. 그러면서 “출산하러 갈 때 엄청 덥지 않았냐. 난리도 아니었다”고 회상했다.

제이쓴은 “똥별츄 너무 귀여워 아”라며 좋아했고 출생신고를 하면서 아들 이름을 공개했는데 이름은 ‘연준범’으로 신고서를 작성하며 “기분 이상해”라고 했다.

이어 “이제는 되게 많은 생각이 스쳐간다. ‘나도 이제 아빠구나’. 우리 부모님들도 이런 시간이 있었을 거 아니냐”며 눈빛이 달라졌다.

출생신고 후 제이쓴은 “내 자녀라고 돼있는 거 보고 다르다. 앨범에 붙여놓을 거다. 첫 주민등록등본이지 않냐”며 감격스러워했다.

한편 홍현희와 제이쓴은 2018년 결혼, 지난달 5일 건강한 아들 똥별이(태명)를 출산했다. /kangsj@osen.co.kr

[사진] 동영상 캡처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