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가우스전자' 감독 ''곽동연은 나에게 이병헌'' 극찬
등록 : 2022.09.30
[스타뉴스 김나연 기자]
가우스전자 / 사진=올레tv
가우스전자 / 사진=올레tv
'가우스전자'의 박준수 감독이 곽동연에 대해 극찬했다.


30일 올레tv 오리지널 드라마 '가우스전자'의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개최됐다. 이 자리에는 박준수 감독을 비롯해 배우 곽동연, 고성희, 배현성, 강민아가 참석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가우스전자'는 다국적 문어발 기업 '가우스전자' 내 대기 발령소라 불리는 생활가전본부 '마케팅3부' 청춘들이 사랑을 통해 오늘을 버텨내는 오피스 코믹 드라마. 글로벌 누적 조회수 26억 뷰를 기록한 네이버 대표 웹툰 '가우스전자(작가 곽백수)'를 실사화한 작품.

특히 곽동연, 고성희, 배현성, 강민아 등 대세 배우들의 폭발적인 코믹 케미스트리와 백현진, 허정도, 전석찬, 고우리, 백수장, 조정치 등 '마케팅3부' 직원들의 빛나는 활약이 극에 재미를 더한다.

박준수 감독은 캐스팅에 대해 "연기력은 당연하고, 인성을 고려했다. 서로 시너지를 내려고 노력하는 모습이 좋았다. 너무 완벽한 캐스팅이라고 생각한다. 연기합이 잘 맞았다. 어쩌면 제가 친해지고 싶은 배우들을 캐스팅했던 것 같다"며 "처음에는 웹툰과의 싱크로율이 0%라고 생각했는데 촬영이 거듭될수록 웹툰의 캐릭터와 비교했을 때 100%로 완성이 된 것 같다"고 덧붙였다.

곽동연은 "저는 '이상식'과 비슷하지는 않았던 것 같고, 제 안에 조금 있는 '상식'이 같은 면모를 꺼내려고 했다. 또 주변 사람들에게서 소스를 훔쳐와서 상식이를 만들어나갔던 것 같다"며 "제 생각에 싱크로율은 20% 정도인 것 같다. 감독님의 연출력이 79%를 만들어내셨다"고 말했다.

이에 박준수 감독은 "거짓말 해도 되냐. 제가 곽동연에게 '너는 나에게 이병헌이라고 했다. 얼마 안 있으면 칸 시상식에 갈 것 같다"고 칭찬했다.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