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김지민 ''♥김준호, 원래 잘생겼다'' 대놓고 사랑 고백('연중 라이브')
등록 : 2022.08.19

[OSEN=김보라 기자] 개그우먼 김지민이 남자친구인 개그맨 김준호를 향한 애정을 공개적으로 드러내 관심을 모으고 있다.

김지민은 18일 오후 방송된 KBS2 연예프로그램 ‘연중 라이브-개릴라 데이트’에 게스트로 출연해 자신의 남자친구의 외모를 칭찬했다.

이날 김지민은 '개릴라 데이트'에 임하기 위해 같이 살고 있는 반려견 나리, 느낌이와 동반 출연했다. 평소 유기견 보호에 앞장서며 봉사활동을 꾸준히 하고 있는 그녀는 반려견 사랑이 대단했다.

“인생의 전부”라고 반려견을 향해 애정을 드러내면서도, 남자친구 얘기가 나오자 부끄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리포터로 나온 개그우먼 이수지가 “그분도 느낌이와 나리를 예뻐해주냐?”고 묻자, 김지민은 “그분이 너무 예뻐해 주시고 내가 바쁠 때 대신 돌봐주기도 한다”고 답했다.

김지민은 이수지와 대화를 나누던 도중 돌연 김준호의 외모를 짚으며 “원래 잘생겼다”라고 칭찬해 달달한 분위기를 형성했다.

그러나 김지민은 “물에 빠지면 반려견 대 김준호 중 누구를 먼저 구할 거냐”라는 물음에 “느낌이와 나리를 구하겠다”라고 단박에 대답했다.

그 이유에 대해 김지민은 “그분은 수영을 너무 잘하신다. 철인 3종 경기에 나가서 바다 횡단도 했다. 헤엄쳐서 혼자서 잘나올 거 같다”고 설명했다.

/ purplish@osen.co.kr

[사진] '연중 라이브' 방송화면 캡처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