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장영란 “믿음 깨지면 연애는 고통”
등록 : 2022.08.14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제공

[OSEN=박판석 기자]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장영란이 연인 사이 믿음이 얼마나 중요한지에 대해 언급한다.   

오는 15일 방송되는 KBS 2TV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에서는 지난 주에 이어 연락과 남사친 문제로 첫사랑인 X와 헤어진 리콜녀의 못다한 이야기가 공개된다.

지난 방송에서 연락 및 남사친 문제로 이별하게 된 리콜녀가 리콜 식탁을 통해 X와 마주했다. X는 남사친과 함께 있다는 사실을 이미 알고 있던 자신에게 거짓말을 한 리콜녀의 행동에 대해 서운함을 드러내며 당시의 심정을 털어놨고, 이런 X를 두고 자리를 뜨는 리콜녀의 모습으로 방송이 마무리돼 궁금증을 자극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두 사람의 자세한 이야기가 이어진다. 리콜녀는 “거짓말을 하면 안 됐는데 너가 싫어할 걸 아니까 거짓말을 했다. 나 같아도 기분이 나빴을 것 같다”면서 자신의 잘못을 인정한다. X는 “그날 이후로 너를 괜히 의심하게 됐다. 그런 내가 바보 같았고, 자책도 했다. 혼자 엄청 스트레스였다”면서 처음으로 자신의 마음을 솔직하게 털어놓는다.

두 사람의 대화에 장영란은 “(연인 사이에) 믿음이 깨지면 연애는 고통이 된다”고 안타까워했고, 손동운은 “연인이 기분 나빠 할 것을 알았으면 그런 행동을 하지 말아야지. 너무 배신감이 들겠다”고 몰입한다. 또 주변에 친구들이 너무 많아서 바쁜 시간을 보냈던 리콜녀의 모습에 성유리 역시도 “리콜녀가 챙겨야할 사람이 너무 많다. 다 부질없는데”라고 돌직구 조언을 덧붙인다.

자신의 잘못된 행동에 진심으로 미안해하고 잘못을 인정하며 반성하는 리콜녀와 리콜녀가 첫사랑임을 고백하며 하지 못했던 이야기들을 허심탄회하게 털어놓는 X. 과연 X는 이별 리콜을 받아들이고 리콜녀와 재회할 수 있을지, 아니면 이별로 마무리될지 본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진솔하고 절실한 리콜남과 리콜녀의 지극히 현실적인 사랑, 이별, 재회를 보여주는 러브 리얼리티 KBS 2TV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는 오는 15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pps2014@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