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당소말' 성동일, 지창욱과 과거 인연 있었나..흉터 자국 확인[별별TV]
등록 : 2022.08.10
[스타뉴스 안윤지 기자]
/사진=KBS 2TV '당신이 소원을 말하면'
/사진=KBS 2TV '당신이 소원을 말하면'
'당신이 소원을 말하면' 배우 성동일이 떠나려는 지창욱을 붙잡았다.


10일 방송된 KBS 2TV '당신이 소원을 말하면'에서는 강태식(성동일 분)이 윤겨레(지창욱 분)를 붙잡고 운전을 시켰다.

강태식과 서연주(최수영 분), 양치훈(신주환 분)은 환자를 데리고 동해 바다로 향했다. 함께 있던 수녀와 다른 환자들은 "그동안 환자분들 소원을 들어줘서 감사하다. 형제님 소원도 이루시길"이라고 전했다.

한편 윤겨레는 또 다시 도망치는 도중 사고가 날 뻔했다. 이를 피하던 강태식이 다리를 다쳤다. 이에 강태식은 윤겨레를 붙잡아 "네가 운전해야지"라고 말했다.

이후 함께 경찰서에 온 강태식은 윤겨레의 부친 이름을 듣고 놀란다. 과거 강태식과 윤겨레 부친은 인연이 있었던 것. 강태식은 당시 봤던 아이의 흉터 자국을 보며 의미심장한 모습을 보였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