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4형제 맘' 정주리 둘째 아들, 막내 돌보는 '형아 포스'…엄마 얼굴 [★SHOT!]
등록 : 2022.06.26

[OSEN=김보라 기자] 개그우먼 정주리가 사진을 통해 주말 일상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정주리는 26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아이들 사진을 올리며 “도경이를 너무 예뻐하는 도원. 마지막 사진은 많이 피곤해 보이네”라고 적었다. 두 아이 모두 엄마를 닮은 얼굴이다. 

그녀가 게재한 사진을 보면 둘째아들 도원이 막내아들 도경을 안고 돌보는 모습이 담겨 있다. 네 아이들 속에 화목한 부부의 일상이 느껴진다.

한편 정주리는 1살 연하의 일반인과 결혼해 4남을 키우고 있다.

/ purplish@osen.co.kr

[사진] 정주리 SNS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