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현재는 아름다워' 윤시윤, 배다빈 엄마 박지영 입양 비밀 알게 될까?
등록 : 2022.06.26
[스타뉴스 윤상근 기자]
/사진='현재는 아름다워' 예고 영상 캡처
/사진='현재는 아름다워' 예고 영상 캡처


'현재는 아름다워'에서 윤시윤이 배다빈의 엄마 박지영의 비밀을 알게 되는 것일까. 그동안 박지영이 꽁꽁 숨길 수밖에 없었던 입양 사실이 수면 위로 떠오를 조짐이 포착돼, 긴장감을 자아낸다.

KBS 2TV 주말드라마 '현재는 아름다워'(연출 김성근, 극본 하명희, 제작 SLL,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콘텐츠지음)는 지난 방송에서 현재(윤시윤 분)가 미래(배다빈 분) 엄마 수정(박지영 분)과 처음으로 인사를 나눴다. 수정은 현재를 보기도 전에 미래와의 교제를 탐탁지 않게 생각했다. 현재는 미래의 이혼 취소 소송을 맡았던 변호사였는데, 그 소송이 끝난 지 얼마 되지도 않아 딸이 그 남자를 만난다는 것 자체를 이해할 수 없었다.

그런 수정의 속마음은 현재를 앞에 두고도 그대로 드러났다. 안 그래도 어려운 자리인데, 분위기는 마치 직장 면접처럼 딱딱해졌다. 좋아하는 사람을 엄마에게 보여주고 싶어 자리를 만들었던 미래는 자신의 마음은 헤아려주지 않고 싫은 티를 내는 엄마가 원망스러웠다. 문제는 현재도 그런 수정의 마음을 알아챘다는 것. 미래가 어떤 말로 에둘러도 현재는 눈치가 빨랐다.
그런데 이번에는 현재가 미래의 외할머니 미영(이주실 분)에게 '상견례 프리패스'를 시도할 모양이다. 선공개된 예고 영상에서 "할머님은 꼭 나한테 반하게 만들 것"이라는 의지를 드러낸 것. 문제는 치매를 앓고 있는 미영이 언제, 어떤 말과 행동을 할지 모른다는 것. 그동안 수정이 마음 졸여 우려했던 점이기도 하다. 급기야 "당신 닮은 아이 낳고 싶다"는 미영 때문에 놀란 현재가 미래에게 "(어머니) 무남독녀 외동딸이라고 했지?"라며 의문을 갖는 장면까지 포착됐다.
수정의 입양을 알고 있는 건 남편 진헌(변우민 분) 뿐이었다. 미영은 아이 못 낳다는 소리가 듣기 싫어 수정을 비공개로 입양했다. 혹여 자신의 병 때문에 이런 사실이 드러날까 함께 살자는 딸의 간절한 제안도 일언지하에 거절했다. 진헌 역시 학벌 콤플렉스 때문에 교육자 집안의 며느리를 자랑스러워하는 엄마 정자(반효정 분) 때문에 집안에 이를 비밀로 부쳤다.

제작진은 "수정은 시어머니가 핏줄, 근본을 언급할 때마다 불편한 내색을 드러냈다. 또한, 입양이 부끄럽지 않았고 숨겨야 된다고도 생각하지 않았지만, 여러 가지 상황들로 인해 비밀을 지킬 수밖에 없었다. 그런데 미래가 현재를 외할머니에게 소개하면서 우려했던 심상치 않은 조짐이 일어날 예정이다"라며 "입양으로 이뤄졌지만, 이를 다르게 받아들인 두 가족의 이야기가 그려지고 있다. 조금씩 수면 위로 떠오르고 있는 입양 가족의 서사 역시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윤상근 기자 sgyoon@mt.co.kr



윤상근 기자 sgyoon@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