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황금가면' 이현진-이중문-연민지, 심상치 않은 삼자대면 포착
등록 : 2022.05.27

아이윌미디어 제공

[OSEN=장우영 기자] 그릇된 욕망을 감춘 채 악연으로 얽히는 세 남녀가 인연의 서막을 열었다.

27일 저녁 7시 50분 방송되는 KBS2 일일드라마 ‘황금가면’(극본 김민주, 연출 어수선, 제작 아이윌미디어) 5회에서는 이현진(강동하 역), 이중문(홍진우 역), 연민지(서유라 역)가 묘한 기류의 만남을 가지게 된다.

앞서 서유라는 차화영(나영희)에 의해 그녀의 집에 들어와 살게 됐다. 유수연(차예련)과 홍진우랑 함께 살게 된 서유라는 서서히 자신의 욕망을 드러내며 홍진우에게 접근했다. 홍진우는 그런 그녀를 불편해하며 유수연만을 바라본다. 그런가하면 유수연은 강동하와 첫 만남에서 오해를 빚게 된다. 시어머니 차화영은 며느리 유수연과 다른 출신 성분의 엘리트 서유라를 만족해하며 서로를 비교해 앞으로 펼쳐질 이야기에 흥미를 더하고 있다.

27일 홍진우와 서유라가 강동하와 마주하는 스틸이 공개됐다. 강동하와 홍진우는 서로 빤히 바라보고 있고, 연민지는 당황한 듯한 표정이다. 강동하는 홍진우와 서유라를 날카로운 눈빛으로 바라보며 묘한 기류를 형성 중이다. 더불어 서유라는 무언가 숨기고 있는 듯한 느낌을 주고 있다. 이들이 첫 만남 이후, 앞으로 어떻게 얽히고설킬지 관심이 집중된다.

5회 방송에서는 서유라가 홍진우를 차지하기 위해 더욱 적극적으로 행동을 할 예정이다. 그녀는 차화영의 도움을 받아 자신의 탐욕과 욕망을 실현하기 위해 홍진우와 단둘이 외출한다. 두 사람은 업무를 마치고 나오는 강동하와 부딪히면서 우연히 마주치게 된다.

‘황금가면’ 제작진은 “이번 회부터 서유라의 욕망이 강하게 그려진다. 강동하, 홍진우, 서유라의 만남은 짧지만 앞으로 이어질 거대한 이야기의 서막을 여는 중요한 순간이다. 탄탄한 연기 실력을 갖춘 배우들의 열연으로 각자의 개성을 살린 캐릭터들이 사건의 중심을 이끌어 갈 예정이다. 차예련, 나영희의 욕망과 탐욕의 대립과는 또 다른 욕망 서사를 기대해 달라.”라고 말해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KBS2 일일드라마 ‘황금가면’ 5회는 27일 저녁 7시 50분에 방송된다. /elnino8919@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