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비밀의집' 서하준, 정헌 국회의원 출마 사퇴 촉구→이영은에 이별 통보 [★밤TView]
등록 : 2022.05.24
[스타뉴스 오진주 기자]
/사진=MBC '비밀의집' 방송화면
/사진=MBC '비밀의집' 방송화면
'비밀의 집'에서 서하준은 정헌의 국회의원 출마 사퇴 촉구에 앞장섰다.


24일 오후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비밀의 집'에서는 남흥식(장항선 분)은 남태희(강별 분)를 데리고 병원을 방문했다,

이날 방송에서 남흥식은 남태희에게 함께 병원에 가달라고 주문했다. 이어 남태희는 남흥식을 따라 병원에 갔다. 하지만 남흥식은 남태희를 병원에 가두기 위해 동행한 것. 전날 남태희가 우지환(서하준 분)을 데리고 와 "우지환과 결혼하겠다"고 밝혔기 때문이다. 이에 남흥식을 비롯한 함숙진(이승연 분), 남태형(정헌 분)이 노발대발했다.

한편 남태형은 국회의원 출마를 앞두고 해당 당 대표 김찬섭(정한용 분) 국회의원으로부터 전화를 받고, 선거 유세도 미루고 급히 뛰쳐나갔다. 그곳에는 우지환이 있었다. 우지환은 김찬섭에게 남태형을 가리키며 "이 친구가 9년 전 저희 어머니(안경선, 윤복인 분)를 차로 치었다"고 밝혔다. 이어 우지환은 "어떻게 하시겠냐"며 "남태형 후보, 조용히 사퇴시키겠냐. 아니면 언론에 공개하겠냐. 둘 중 하나 선택하라"라고 촉구하며 다음 화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사진=MBC '비밀의집' 방송화면
/사진=MBC '비밀의집' 방송화면
앞서 남태형의 집 앞에서 백주홍(이영은 분)은 우지환 남태희를 맞닥뜨렸다. 이에 백주홍은 우지환에게 "어떻게 된 거냐. 내가 얼마나 걱정한 줄 아냐"고 물었다. 남태희는 "들어가자 오빠"라고 우지환을 부추겼고, 우지환도 이에 동의했다. 백주홍은 "이게 무슨 말이냐. 어딜 간다는 거냐"고 울먹였다. 남태희는 "어른들께 인사받으러 왔다. 허락받으러 왔다"고 밝혔다.

백주홍은 "오빠 지금 이게 무슨 말이냐"고 했고, 우지환은 "들은 그대로다. 돌아가라"고 백주홍을 내쳤다. 백주홍은 "어떻게 돌아가냐. 이런 이상한 말을 듣고. 이거 아니다. 이러지 마라"고 말렸다. 이에 우지환은 "징징거리지 말고 돌아가라. 나 이제 옛날에 네가 알던 우지환 아니다. 나 너 버리고 새 살길 찾았다. 진짜 돌아버릴 거 같았는데 이제야 숨이 쉬어진다"고 매몰차게 답했다.

오진주 기자 star@mtstarnews.com



오진주 기자 star@star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