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슈퍼루키' 케플러, '퀸덤2' 태연도 극찬한 'The Boys'…블랙 케플러 변신
등록 : 2022.05.20

방송화면 캡쳐

[OSEN=장우영 기자] 세계가 주목하는 4세대 '슈퍼 루키’ 케플러(Kep1er)가 ‘퀸덤2’ 오프닝을 화려하게 장식했다.

케플러(최유진, 샤오팅, 마시로, 김채현, 김다연, 히카루, 휴닝바히에, 서영은, 강예서)는 지난 19일 방송된 Mnet ‘퀸덤2’에서 3차 경연 2라운드 ‘팬타스틱 퀸덤’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케플러는 팬들의 추천곡으로 무대를 꾸미는 3차 경연 2라운드 ‘팬타스틱 퀸덤’을 위해 팬들과 만나는 자리를 만들었다. ‘WA DA DA’ 춤을 배우는 자리인 줄 알고 연습실에 모인 팬들 사이로 마시로와 서영은도 함께 투입됐고, 다른 멤버들도 깜짝 등장해 감동을 안겼다.

이후 케플러는 팬들과 미니 팬미팅을 진행했고, 팬들은 “너무 스트레스받지 말고 무대를 즐겼으면 좋겠다”고 응원했다. 팬들의 따뜻한 마음에 멤버들의 눈시울도 붉어졌다. 팬들을 만난 케플러는 에너지를 얻었고, 추천을 통해 소녀시대의 ‘The Boys’를 선곡해 무대를 준비했다.

무대 초반 검은 망토를 입고 등장한 케플러는 이목을 사로잡으며 기대를 높였다. 선곡과 콘셉트에 대한 궁금증이 최고조에 오른 가운데 마녀의 숲을 연상시키는 무대와 조명 속에서 검은 망토를 벗고 ‘블랙 케플러’로 변신, 강렬한 카리스마로 무대를 장악했다.

케플러는 무대를 찢을 듯한 파워풀한 군무와 카리스마로 좌중을 압도했다. 케플러만의 매력으로 편곡된 ‘The Boys’ 무대에서 멤버들은 화려한 댄스 브레이크와 폭발적인 고음으로 눈과 귀를 모두 만족시켰다. ‘그랜드마스터’ 태연은 “케플러만의 장점이 잘 드러났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케플러가 출연하는 Mnet ‘퀸덤2’는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20분 방송된다. /elnino8919@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