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이유비, 이유있는 43kg…하체 뿌시고 새빨개진 얼굴
등록 : 2022.05.20

이유비 인스타그램

[OSEN=장우영 기자] 배우 이유비가 운동 후 먹을 생각에 들떴다.

이유비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하체 뿌셔따. 고기 먹으러 가야지 히히”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서 이유비는 운동을 마친 뒤 눈바디로 몸을 체크하고 있다. 전신거울이 이유비의 상큼한 미모로 꽉 찼다.

이유비는 하체 운동을 열심히 했는지 새빨개진 얼굴을 보였다. 하체 운동을 열심히 한 만큼 이유비는 “고기 먹으러 가야지”라며 체력왕이 되겠다고 선언했다.

한편, 이유비는 tvN ‘유미의 세포들’에 출연했다. /elnino8919@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