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딸도둑들' 조현우, 결혼식 때 아내 향해 축가 부르고 오열했다 [Oh!쎈 리뷰]
등록 : 2022.05.17

[OSEN=오세진 기자] ‘딸도둑들’ 국가대표 축구 선수 조현우가 아내 이희영을 향해 결혼식 당시 세레나데를 불렀음을 고백했다. 

17일 방영된 JTBC 예능 ‘딸도둑들’에서는 장인과 사위 간의 돈독한 관계 발전을 위해 함께 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조현우는 장인 이봉과 함께 섬으로 캠핑을 가는 등 다정한 시간을 보냈다. 조현우는 다소 요리 실력이 부족해 장인 곁에서 꼼지락대는 등 애교스러운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신식 문물에 밝은 사위 조현우는 장인에게 블루투스 마이크를 내밀며 한 곡조 뽑을 것을 요청했다. 무덤덤한 장인 이봉이지만, 사위의 청을 받아들여 무려 무반주로 노래를 불렀다. 이를 본 이희영은 "정말 용기 많이 내신거다"라며 깜짝 놀란 표정을 지었다. 이어 조현우는 발라드 노래를 부른 후 "기억 나시냐. 이거 결혼식 때 제가 희영이(아내 이름)에게 불러준 거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희영은 “결혼식 때 부르고 울었어요. 혼자”, “아무도 안 우는데 정말 혼자 울었어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osen_jin0310@osen.co.kr

[사진] JTBC 예능 ‘딸도둑들’ 방송화면 캡처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