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송지효 측 '''코로나19 음성..양약 알러지때문 백신 미접종 '런닝맨' 녹화 불참''[공식]
등록 : 2022.01.21

OSEN DB.

[OSEN=박판석 기자] 배우 송지효가 코로나19 검사결과 음성판정을 받았다. 여기에 추가적으로 백신 미접종자라고 밝히면서 '양약 알러지'가 있다는 사실도 공개했다.

송지효의 소속사 크리에이티브그룹 아이엔지는 21일 보도자료를 통해 코로나19 음성 결과를 전했다. 송지효 측은 "지난 17일 프로그램 녹화 중 확진자와 동선이 겹친 사실을 20일에 확인하였고, 이후 즉각적으로 관련 내용을 관계자들에게 신속히 전달한 후 코로나 19 유전자 증폭 검사(PCR)를 진행했습니다. 즉각적인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이후 선제적 조치를 취하고자 예정된 스케줄을 취소하고, 10일 간 자가격리에 들어갔습니다. 이에 24, 25일 예정된 '런닝맨' 녹화에도 불참을 결정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지난 17일 '런닝맨' 녹화에 참여한 은혁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은혁의 확진 여파로 그와 함께 방송 녹화를 진행했던 '런닝맨' 멤버들 역시 코로나19 감염을 걱정해야하는 상황이 됐다. 다행스럽게 송지효가 음성 판정을 받은 것.

송지효는 자가격리 10일에 돌입하는 이유에 대해 백신 미접종 상태라는 것도 공개했다. 송지효 측은 "송지효는 과거 어린시절 ‘양약 알러지’ 병력을 진단받은 바 있습니다. 특히 지난 2011년에는 바쁜 촬영 일정 중, 체력회복이 절실했던 상황 속 링거를 맞은 후 몸에 반점이 올라오고, 호흡이 가빠지는 등 위급했던 상황이 발생했었습니다. 당시 긴박했던 상황으로 응급실을 내원해 치료받은 기록이 있습니다. 이후에도 항생제 관련 치료 이상반응이 반복되어 왔습니다. 따라서 담당 주치의의 장시간 숙고 및 소견에 따라 코로나 백신 접종에 대해 신중하면서도 심사숙고할 수밖에 없었기에, 이유와 더불어 현재 백신 미접종자인점도 함께 밝힙니다"라고 말했다.

은혁의 확진으로 인해 여전히 코로나 19 감염에 대해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인 만큼 앞으로 추이에 관심이 집중된다.

이하 소속사 입장 전문

송지효 배우는 과거 어린시절 ‘양약 알러지’ 병력을 진단받은 바 있습니다. 특히 지난 2011년에는 바쁜 촬영 일정 중, 체력회복이 절실했던 상황 속 링거를 맞은 후 몸에 반점이 올라오고, 호흡이 가빠지는 등 위급했던 상황이 발생했었습니다. 당시 긴박했던 상황으로 응급실을 내원해 치료받은 기록이 있습니다. 이후에도 항생제 관련 치료 이상반응이 반복되어 왔습니다.

따라서 담당 주치의의 장시간 숙고 및 소견에 따라 코로나 백신 접종에 대해 신중하면서도 심사숙고할 수밖에 없었기에, 이유와 더불어 현재 백신 미접종자인점도 함께 밝힙니다.

/pps2014@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