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박하선 임신이 권율에 끼치는 영향은..자식 바보로 레벨업?(며느라기2)
등록 : 2022.01.18

[OSEN=하수정 기자] ‘며느라기2...ing’의 권율이 일등 남편으로 완벽 변신,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카카오TV 오리지널 '며느라기2...ing'(연출 이광영, 극본 유송이, 기획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제작 미디어그룹테이크투·SBS모비딕)는 혹독한 며느라기를 벗어나려는 순간 뜻밖의 소식을 접하게 된 민사린(박하선 분)의 K-임산부 성장일기를 그린 드라마다. 단 2화 만에 누적조회수 400만뷰를 기록하며 폭발적인 반응을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다정다감한 매력부터 배려와 이해심 깊은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설레게 하고 있는 남편 무구영(권율 분)의 활약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시즌1에서 무구영은 시월드에 적응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아내 민사린이 스스로를 잃지 않도록 자신도 더 노력하겠다는 진심을 전하며, 서로를 더 깊이 이해하는 모습으로 훈훈함을 선사했다. 그리고 며느라기 2라운드의 시작과 함께 무구영은 자신의 약속을 찰떡같이 지켜내며, 아내를 위해 아낌 없이 노력하는 유니콘 남편의 면모로 ‘며느라기2...ing’의 열기에 화력을 더하고 있다.

무구영의 매력은 어머니 박기동(문희경 분)의 생신상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빛을 발했다. 회사일로 바쁜 아내 민사린을 두고 퇴근 후 홀로 본가를 찾아 직접 어머니 생신날 아침상을 차리겠다고 나서며, 며느리 민사린을 찾는 시어머니와 시누이 무미영에게 “우리 엄마 생일이잖아. 당연히 자식인 우리가 해야지”라고 누구 하나 섭섭하지 않을 현명하고 센스 넘치는 대답으로 분위기를 유하게 만들었던 것. 

여기에 무구영은 시어머니 생신상을 차리지 못해 걱정하는 민사린의 마음을 미리 헤아려, 아내와 통화 중 덕분에 효도하는 것 같아서 기분이 좋다고 말하는 등 배려심이 넘치는 사랑꾼의 매력을 발산했다.

아내를 먼저 생각하고 배려하는 무구영의 유니콘 남편 면모는 여기서 끝이 아니다. 회사에서 새로운 기획으로 인정받은 민사린을 축하하기 위해 깜짝 꽃다발을 선물하는 것은 기본, 일하느라 지친 민사린을 위해 퇴근 후 로맨틱 데이트를 준비하는 특급 센스까지 선보여 시청자들에게도 훈훈한 미소를 선사했다.

여기에 지난 2화에서 무구영은 아내 바보에서 더 나아가 자식 바보가 될 가능성까지 보이며, 그야말로 '찐 사랑꾼' 등극을 예고했다. 일에 더 집중하고 싶어하는 민사린을 존중하고자 2년 후에 아이를 갖자고 약속했지만, 2화 엔딩에서 예상치 못한 아내의 임신 소식을 알게 된 것. 갑작스러운 상황에서도 무구영의 자식 바라기 면모를 엿본 시청자들은 앞으로 그가 보여줄 한층 레벨업한 가족 사랑꾼 면모도 기대하고 있다. 

동네 놀이터에서 아이들이 뛰어 노는 모습을 그 누구보다 흐뭇하게 바라보는가 하면, 아내를 닮은 자식을 내심 기대하는 모습도 그려져 아빠가 된 그의 행복한 모습을 자연스레 상상할 수 있었기 때문. 뜻밖의 임신 소식 속에서 100점 만점 남편으로 대활약 중인 무구영이 또 한번 만점 예비 아빠로 진화할 수 있을지, 앞으로의 이야기에 더욱 관심이 쏠린다.

한편, 카카오TV 오리지널 ‘며느라기2...ing’는 매주 토요일 오전 10시에 공개된다.

/ hsjssu@osen.co.kr

[사진] 카카오TV ‘며느라기2...ing’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