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SNL코리아2' 강하늘, 안영미 분노하게 만든 하트 밀당남 변신! [종합]
등록 : 2022.01.15

[OSEN=김예솔 기자] 강하늘이 하트 밀당남으로 등장했다. 

15일에 공개된 쿠팡플레이 'SNL코리아 시즌2'에서는 강하늘이 호스트로 등장한 가운데 시작에 앞서 하트 밀당남으로 등장했다. 

이날 강하늘은 "좋아하던 프로그램에 나오니까 긴장이 된다. 제가 좋은 에너지 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신동엽은 "얼마후면 영화가 개봉하지 않나"라고 물었다. 강하늘은 "해적이라는 영화를 찍었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라고 인사했다. 

신동엽은 "SNL여자 크루들이 앞에 쭉 앉아있다. 크루들이 강하늘씨에게 부탁하고 싶은 게 있다는데 해도 되겠나"라고 물었다. 이에 이수지는 "강하늘씨 드라마에서 사투리 정말 잘하던데 사투리로 심쿵멘트 한 번 날려주시면 안되냐"라고 물었다. 이에 강하늘은 "사투리 연기 한지 너무 오래돼서 죄송하다"라고 거절했다. 

정이랑은 "하늘씨가 기타를 잘 치는 걸로 유명하지 않나. 기타치는 거 한 번 보여달라"라고 요청했다. 강하늘은 "기타를 친 지 너무 오래돼서 너무 죄송하다"라고 또 한 번 거절해 웃음을 자아냈다. 

안영미는 "그럼 간단하게 손가락 하트 해주시면 안되냐"라고 물었다. 이에 강하늘은 "내가 손가락 하트를 한 지 너무 오래돼서 너무 어색해서 죄송하다"라고 말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이에 주현영은 "안 할게요"라며 "노래 부탁드리려고 했는데 어차피 안하실 것 같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강하늘은 노래를 하겠다고 말해 주위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강하늘은 "손가락 하트는 오래됐는데 노래는 마침 어제 했다"라고 말했다. 이에 강하늘은 바로 '나는 나비'를 열창해 눈길을 사로 잡았다. 이를 본 안영미는 "하트가 뭐가 어렵다고 그러냐"라고 분노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hoisoly@osen.co.kr
[사진 : 쿠팡플레이 'SNL코리아2']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