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이지현, 거푸집 수준 딸·아들..엄마 쏙 빼닮은 왕방울 눈 비글남매
등록 : 2021.12.08

이지현 인스타그램

[OSEN=장우영 기자] 그룹 쥬얼리 출신 방송인 이지현이 자신을 쏙 빼닮은 딸과 아들을 공개했다.

이지현은 8일 인스타그램에 “오늘밤 9시 ‘내가 키운다’ 기대하셔도 좋아요. 웃음과 눈물이 끊이질 않는 육아. 오늘 하루도 육아하시는 세상의 모든 어머니 존경합니다”는 글을 적었다.

이지현이 이 글과 함께 게재한 사진에는 침대에 누워 9살 딸, 7살 아들과 사진을 찍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누워 있는 사진임에도 굴욕 없이 쥬얼리 전성기 시절 미모 그대로를 담고 있다.

이지현의 딸과 아들은 엄마의 큰 눈과 매력적인 미소를 쏙 빼닮았다. 이지현 역시 당장 컴백해도 손색 없는 미모를 자랑했다. 특히 9살 딸은 엄마 만큼이나 끼가 많아 보이는 얼굴을, 7살 아들은 새초롬한 표정을 지었다.

한편, 이지현은 JTBC ‘내가 키운다’에 출연 중이다. /elnino8919@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