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안동구, 시청자 사로잡은 매력캐('그해 우리는')
등록 : 2021.12.07

[OSEN=김보라 기자] ‘그 해 우리는’ 안동구가 시청자들의 눈길을 붙잡았다.

안동구는 지난 6일 첫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그 해 우리는’(극본 이나은, 연출 김윤진, 제작 스튜디오N·슈퍼문픽쳐스)에서 최웅(최우식 분)의 열혈 매니저 구은호 역으로 첫 등장했다. 시종일관 유쾌한 에너지로 극을 풍성하게 채우며 캐릭터에 대한 기대를 집중시켰다.

이날 구은호(안동구 분)는 건물 일러스트레이터 최웅의 매니저로서 투철한 사명감과 톡톡 튀는 매력으로 등장부터 시선을 사로잡았다. 최웅의 건강을 위해서라면 억지로라도 일으켜 세워 결국 운동을 하게 만들었고, 이에 불평하며 해고한다는 최웅의 말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고용노동부에서 연락받고 싶어? 우리 저기까지만 뛰자! 조금만 더 힘내!”라고 과격한 응원을 보내며 힘을 북돋웠다. 

트렌디한 감각을 갖춘 매니저답게 최웅에게 소통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드로잉쇼를 제안하는가 하면, 최웅이 신경 쓰는 누아 작가의 콜라보 얘기를 전하며 자극을 주는 등 적재적소 타이밍에 나서며 극 내에서도 최웅에게 있어서도 필수 불가결한 존재임을 증명했다.

특히 귀여운 팬심을 표출하며 극에 활기를 불어넣기도 했다. 구은호가 애정을 품고 있었던 아이돌 엔제이(노정의 분)가 최웅에게 작업 의뢰 건으로 직접 연락을 하고, 심지어는 최웅을 직접 만나러 온다고 하자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한 것. 하지만, 구은호는 끝내 엔제이를 만나지 못하고 졸고 있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을 웃음 짓게 했다.

안동구는 구은호 그 자체였다. 언제나 긍정의 기운을 내뿜는 최웅의 믿음직한 매니저이자 친구 같은 동생으로서 무해한 '순수 케미'를 유발하는 것은 물론, 엔제이의 팬으로서 활력소 역할을 자처하며 구은호라는 인물에 대한 흥미를 더했다. 당돌한 직설 화법까지도 센스 있게 표현, 적재적소 활약으로 시청자의 뜨거운 호응을 얻으며 무한 ‘매력캐’의 탄생을 예고하기도. 

앞서 안동구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스위트홈'에서 정의로운 군인 이수웅으로 흡인력 있는 연기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던 바. 매 작품 차곡차곡 자신만의 개성을 담은 캐릭터로 깊은 인상을 남겨온 안동구의 새로운 캐릭터가 시청자의 기대와 궁금증을 동시에 자극하고 있다.

한편, 시청자의 마음을 무장해제 시키는 신예 안동구의 드라마 ‘그 해 우리는’은 매주 월~화 오후 10시 SBS에서 방송된다.

/purplish@osen.co.kr

[사진] ‘그 해 우리는’ 방송화면 캡처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