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준호X이세영 '옷소매 붉은 끝동' 4주 연속 화제성 1위
등록 : 2021.12.07
[스타뉴스 안윤지 기자]
/사진제공=MBC
/사진제공=MBC
MBC 금토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이 드라마 부문 화제성 4주 연속 1위, 드라마+비드라마 통합 화제성 2주 연속 1위, 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2주 연속 이세영 1위, 이준호 2위에 이름을 올리며 이변 없는 부동의 1위 자리를 지켰다.


7일 MBC에 따르면 TV화제성 분석 기관인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2021년 11월 29일부터 12월 5일까지 방송 중이거나 방송 예정인 드라마 31개, 비드라마 198개를 대상으로 뉴스 기사, VON(블로그/커뮤니티), 동영상, SNS에서 발생한 네티즌 반응을 분석하여 화제성 점수를 집계했다.

해당 결과에서 '옷소매 붉은 끝동'의 12월 1주차 화제성은 전주 대비 5.89% 상승한 수치를 보이며 자체 최고 화제성을 경신, 첫 방송 이후 꾸준한 상승세를 기록하며 대세 드라마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지난 4일 방송한 '옷소매 붉은 끝동' 8회에서는 이산(이준호 분)이 성덕임(이세영 분)의 거절에 낙심한 뒤 모진 마음을 먹는 한편, 덕임을 산의 후궁으로 만들려는 제조상궁 조씨(박지영 분)의 압박이 거세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또한 덕임이 과거 영조(이덕화 분)로부터 하사 받은 영빈(남기애 분)의 유품 여범(女範)을 훔쳤다는 오해를 받아 처벌 위기에 놓이게 된다. 하지만 산의 간청으로 영조 앞에서 해명의 기회를 얻은 덕임은 영빈의 조문을 갔던 날의 모든 일들을 세세하게 묘사해 영조의 기억을 상기시키며 누명을 벗게 된다.

당시 영빈의 조문에 동행했던 산 역시 그날의 일을 떠올렸고, 자신이 그리워했던 기억 속 어린 생각시가 덕임이었음을 알게 된다. 이에 서로를 알아본 두 사람은 애틋한 포옹을 나누며 시청자들의 가슴에 벅찬 설렘을 선사했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