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해치지않아’ 유진 '킹크랩+라면' 먹방 폭발···봉태규 ''집에서 밥 안 주니?'' 폭소 [종합]
등록 : 2021.12.01

[사진] ‘해치지 않아’ 방송화면 캡쳐

[OSEN=정다은 기자] ‘해치지 않아’ 유진이 킹크랩부터 라면까지 먹방을 폭발시켰다. 

지난 30일 tvN 예능 ‘해치지 않아’에서는 유진과 김현수가 출격해 먹방부터 목공까지 다양한 재미를 더했다. 

윤종훈과 '펜트하우스'에서 극 중 딸로 나온 김현수이 만났다. 윤종훈은 “우리는 정말 끝나고 처음 본다”고 말했다. 이에 유진은 “어우 어색해”라고 했다. 이에 윤종훈은 “왜 나 우리 딸이랑 하나도 안 어색한데”라며 웃었다.

함께 도착한 유진과 김현수는 바로 노동에 나섰다. 윤주희가 김현수를 부르자 김현수는 바로 “의자 만들어요?”라며 달려 나갔다. 경력자 윤주희는 직접 진두지휘하며 의자 만들기를 시작했다. 이에 김현수는 묵묵히 하면서도 “쉽다”고 평했다. 윤주희는 “일 시키기 미안하다”며 웃었다.

이어서 유진도 합류했다. 그는 완성품을 스캔하며 조립 순서대로 분류한뒤 심상치 않은 포스로 목재를 정렬해 눈길을 끌었다. 유진은 처음이라고는 믿기 힘든 숙련된 조교의 포스를 선보여 놀라움을 자아냈다.

[사진] ‘해치지 않아’ 방송화면 캡쳐

이를 지켜보던 봉태규와 윤주희는 “잘하신다”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이에 유진은 “잘 하고 못 하고가 있냐”고 웃었다. 봉태규는 난감해하며 “이럴수록 나랑 종훈이가 이상해진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들은 이전에 난항을 겪은 바 있다.

곧 차돌 삼합구이와 홍합탕이 점심으로 준비됐다. 유진은 “펜.하 남자들이 만들어준 밥을 먹다니”하며 좋아했다. 유진은 고기를 굽느라 잘 먹지는 윤종훈을 위해 직접 쌈을 싸주는 등 다정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엄기준은 윤주희에게 “너 옆에도 남편 있잖아”라고 했다. 그러자 봉태규는 “우린 지금 이혼 상태다”고 받아쳤으며 윤주희는 “나 돌싱이에요”라고 농담을 던졌다.

유진은 전날 잘 못 잤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러면서 남편 기태영과 로린, 로희와 함께 자는데 아이들이 자다가 움직이면서 때려 잠에서 잘 깬다고 설명했다. 

[사진] ‘해치지 않아’ 방송화면 캡쳐

이에 봉태규도 “둘째가 점프해서 침대를 내려오는 경우가 있다. 그래서 급소를 급히 가린다”고 공감했다. 유진은 “남자들은 조심해야한다고 하더라”고 공감을 더했다. 봉태규는 “둘째한테 ‘아빠 뽀뽀’라고 하면 스윙을 날린다”고 말해 폭소케 했다.

다음으로 엄기준은 문자를 확인하던 중 빵 터져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는 “문자가 와서 봤더니 엄마가 카드를 쓰셨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그러면서 “안전해서 좋다”고 말해 효자 아들의 다정한 면을 드러냈다.

저녁 식사 시간이 이어졌다. 윤종훈이 킹크랩 손질을 하자 봉태규가 "살인하는 거 아니냐"며 농담을 던졌다. 이에 유진은 “다들 그런 쪽에 일가견이 있지 않냐”고 받아쳐 폭소케 했다. 그러자 봉태규는 “소리치지마. 무섭잖아”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계속해서 봉태규는 잃어버린 핸드폰을 찾기 시작했다. 알고보니 엄기준이 숨겼던 것. 윤종훈은 전화를 해보라고 전했다. 하지만 엄기준이 숨긴 상황에서 계속 모른척하며 이번엔 유진에게 핸드폰을 넘겼다.

유진과 윤주희도 함께 핸드폰 은폐에 나섰다. 그러면서 아이스박스에 넣었다. 유진은 봉태규에게 전화를 대신 걸었다. 아이스 박스에서 들리는 핸드폰 진동에 모두 웃음이 터졌다. 봉태규는 “누구냐”며 추궁하기 시작했다.

이어서 봉태규는 “나는 언제라도 멱살 잡을 준비가 되어있다”고 말하며 윤종훈을 의심했다. 그러면서 “내가 정말 이 그지 같은 프로그램 때문에”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유진이 반전의 먹방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킹크랩부터 라면까지 그는 쉬지 않고 젓가락질을 했다. 그러자 봉태규가 "집에서 밥 안 주니?"라고 물어 폭소케 했다. 


/ddanei57@osen.co.kr

[사진] ‘해치지 않아’ 방송화면 캡쳐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