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1박2일' 딘딘, 세상 '웃픈' 셀프털이 ''내 주식은 땅으로, 나는 위로'' 
등록 : 2021.11.28

[OSEN=연휘선 기자] 래퍼 딘딘이 '1박 2일' 시즌4에서 주식 현황을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28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1박 2일' 시즌4에서는 연정훈, 김종민, 문세윤, 딘딘, 라비의 100회 특집 제주도 단내투어 마지막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멤버들은 단내투어 순서대로 럭셔리 요트 투어 조식과 한라산 등반 벌칙 팀으로 나뉘었다. 이에 1위인 라비와 2위인 문세윤이 럭셔리 요트 투어를, 3위인 김종민과 4위인 연정훈 그리고 꼴찌인 딘딘이 한라산 등반 벌칙을 수행했다. 

가파른 오르막 코스를 오르던 딘딘은 숨을 고르며 "내 주식은 땅으로 박고 있지만 나는 올라간다 위로"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그는 "인생엔 내리막이 있는데 여기는 내리막이 없네"라며 "힘들다고 쉬어가면 아무도 찾아주지 않는다"라고 혼잣말을 늘어놔 시선을 모았다. 

/ monamie@osen.co.kr

[사진] KBS 제공.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