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너 앞에만 서면 나락'' 딘딘, 실화 담은 간질간질 감성 자작곡 (ft. 10CM) [퇴근길 신곡]
등록 : 2021.10.14

[OSEN=지민경 기자] 가수 딘딘이 10CM와 만나 따뜻한 하모니를 선사한다.

딘딘은 1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EP '소음집' 마지막 선공개 곡 '이러면 안 될 거 아는데 너 앞에만 서면 나락'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딘딘의 이번 신곡 '이러면 안 될 거 아는데 너 앞에만 서면 나락'은 딘딘이 올 하반기 발표 예정인 EP '소음집'의 마지막 선공개 곡. 앞서 딘딘은 애절한 발라드 감성과 반전 보컬 실력을 발산한 첫 번째 선공개 곡 '더는 사랑 못할 거예요'와 민경훈과 함께한 록 발라드 장르의 두 번째 선공개 곡 '사랑하지 말 걸 그랬나 봐요'로 리스너들의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이날 공개한 딘딘의 세 번째 선공개 곡 '이러면 안 될 거 아는데 너 앞에만 서면 나락'은 앞선 노래들과는 달리 톡톡 튀는 멜로디와 간질간질한 감성이 돋보이는 곡이다. 딘딘의 실화를 바탕으로 한 노래로, 딘딘이 직접 작사, 작곡에 참여해 진정성을 높였다.

특히 10CM가 피처링에 참여해 딘딘의 독특하고 매력적인 보컬과 만나 색다른 시너지를 발휘했다.

"이러면 안 될 거 아는데 너 앞에만 서면 나락 / 말도 안 되는 거 같지만 너가 빛나서 반짝 / Woo / 난 네 앞에서만 이런다니까" 등 가사에는 나에겐 관심 없지만 좋아하는 상대 앞에서 안절부절못하고 전전긍긍하는 모습을 담았다.

뮤직비디오는 애니메이션으로 구현해 좋아하는 여자 앞에서 홀로 가슴 앓이를 하는 남자의 모습이 담겨 있어 눈길을 사로잡는다.

랩에 이어 보컬까지 장르를 넓히며 폭 넓은 음악적 스펙트럼을 보여주고 있는 딘딘이 EP '소음집'으로 어떤 음악을 들려줄지 관심이 집중된다. /mk3244@osen.co.kr

[사진] 뮤직비디오 캡처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