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차태현 '''스우파' 보면서 울기도..'열심히 해야겠다'고 느껴''(인터뷰④)
등록 : 2021.10.14
[스타뉴스 이경호 기자]
배우 차태현./사진제공=블러썸 엔터테인먼트
배우 차태현./사진제공=블러썸 엔터테인먼트
배우 차태현이 '스트릿 우먼 파이터'를 보며 자신을 돌아보게 된다고 밝혔다.


차태현은 13일 오후 화상으로 진행된 KBS 2TV 월화드라마 '경찰수업' 종영 인터뷰에서 엠넷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를 즐겨 보고 있다고 밝혔다.

차태현은 '''스우파'를 보면서 울기도 한다. '슈퍼밴드'도 마찬가지다"면서 "그 분(참가자)들의 노력하는 모습을 보며 '나는 저렇게 노력을 하나', 이런 생각이 들기도 한다. '열심히 해야겠다', 약간 그런 거 많이 느끼는 것 같다. '초심으로 가야겠다'는 생각을 한다"고 말했다.

이어 "'스우파'를 만든 엠넷 팀(제작진)이 대단한 것 같다. 이런 기획을 했을까, 너무 신기하다. 진짜 너무너무 좋은 프로그램이다. 저도 짧지만 가수 생활을 했다. 뒤에서 하는 분들이 잘 안 보이는데, 그런 분들을 스타가 되게끔 프로그램에 전면적으로 세운 게 정말 대단한 기획력이다. 물론, 잘 해주셔서 이 프로그램이 많은 분들 좋아해주신 게 아닐까 싶다"고 덧붙였다.

차태현은 드라마, 영화 외에도 다수의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사랑을 받았다. 그는 앞으로 더 해보고 싶은 예능 프로그램이 있는지 묻자 "하고 싶은 예능 프로그램이나, 하고 싶다기 보다는 '어떤 작품이 들어올까', 그런 게 많이 궁금하다"며 "이번에 '다수의 수다'도 유희열 형과 처음 하는 거기도 하고, 궁금했다. 이 기획안이 들어왔을 때, '어떨까?'라고 궁금해 했다. 제가 해보고 싶은 것보다는 어떤 프로그램이 올까라는 것에 궁금해 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차태현은 지난 5일 종영한 '경찰수업'에서 형사 유동만 역을 맡아 시청자들의 호응을 이끌어 냈다. '경찰수업'은 온몸 다 바쳐 범인을 때려잡는 형사 유동만과 똑똑한 머리로 모든 일을 해결하는 해커 출신 범죄자 학생 강선호(진영 분)가 경찰대학교에서 교수와 제자의 신분으로 만나 공조 수사를 펼치는 좌충우돌 캠퍼스 스토리다.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