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미몬테' 이소연, 최여진에 정체 밝혀 ''나 고은조야''[★밤TView]
등록 : 2021.05.13
[스타뉴스 여도경 기자]
/사진=KBS 2TV '미스 몬테크리스토'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 2TV '미스 몬테크리스토' 방송화면 캡처

'미스 몬테크리스토'의 이소연이 최여진에게 자신의 정체를 밝혔다.

1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미스 몬테크리스토'에는 오하라(최여진 분)가 황가흔(이소연 분)이 고은조(황가흔 원래 신분)라는 것을 알고 분노하는 장면이 공개됐다.

이날 오하라는 황가흔을 수영장에 밀었다. 수영장에 빠트리는 장면을 위한 대역 배우 섭외를 취소하고 황가흔에게 대역을 부탁한 것. 황가흔은 거절할 틈도 없이 수영장에 빠졌고, 물 공포증이 있던 황가흔은 수영장 속에서 발버둥쳤다. 오하라는 그런 황가흔이 나오지 못하게 손으로 황가흔 머리를 누르며 "불사조라며. 어디 한 번 증명해봐. 죽어. 죽으라고"라고 소리쳤다.

그때 차보미(이혜란 분) 연락을 받은 차선혁(경성환 분)이 촬영장에 도착했다. 오하라는 황가흔에게 인공호흡하는 차선혁을 보며 '5년 전 그날도 당신은 은조 못 구했어. 오늘도 그래야 해. 그게 당신 운명이야'라고 생각했다. 지난 화 황가흔과 차선혁은 서로를 운명이라고 한 바 있다.

오하라는 아들 차훈(장선율 분)의 유치원을 차선혁 몰래 또 옮기기도 했다. 차선혁은 분노하며 오하라 멱살을 잡았다. 오하라는 "너희 사랑이 운명이랬지. 그럼 내 운명은 너희 깨부수는 거야. 그러니까 내 심기 건드리지 말라고. 당신 황가흔 선택하면 앞으로 훈이 얼굴 영원히 못 보게 될 거야. 그게 내가 당신한테 내리는 벌이야"라며 "화나? 그럼 이제 내가 왜 황가흔 죽이고 싶은지 잘 알겠네. 네 손으로 훈이 엄마 죽여봐"라고 도발했다.

한편 황가흔은 오하라가 자신의 정체를 알게 됐다는 사실을 알았다. 이후 신덕규(서지원 분)에게 오하준(이상보 분) 친어머니인 성나연이 죽을 때 봤던 사람을 알아냈다는 연락을 받았다. 성나연은 오하라 어머니인 금은화(경숙 분)에 의해 목숨을 잃었다.

황가흔은 오하라에게 금은화의 성나연 살인 내막을 알고 있다는 메시지를 보냈다. 이어 오하라에게 전화해 "안녕. 오하라. 나 고은조야"라고 밝혔다.



여도경 기자 star@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