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비와 당신의 이야기' 강하늘 ''연애편지 처음 썼을 때 어땠는지 떠올려봤다''[Oh!쎈 현장]
등록 : 2021.04.20

[OSEN=김보라 기자] 배우 강하늘이 영화의 출연을 결정한 이유와 관련, “대본이 너무 재미있었다”라고 말했다.

강하늘은 20일 오후 서울 용산CGV 아이파크몰에서 진행된 영화 ‘비와 당신의 이야기’의 언론배급시사회에서 “이런 분위기와 이런 톤을 가진 영화를, 오랜만에 시나리오로 만났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비와 당신의 이야기’(감독 조진모, 제공 키다리이엔티·소니픽쳐스 인터내셔널 프로덕션, 배급 소니픽쳐스엔터테인먼트코리아·키다리이엔티, 제작 아지트필름·아지트픽쳐스)는 우연히 전달된 편지 한 통으로 서로의 삶에 위로가 되어준 영호와 소희(천우희 분)의 이야기를 담았다.

영호 역의 강하늘은 “내가 옛날에 연애편지를 처음 썼을 때 어땠는지 생각하며 떠올려봤다. 이 대본에 굉장한 흡입력이 있었다”라며 “마지막에 오는 감동이 크고 대단하진 않지만, 앞에서부터 모인 것들이 마지막에 가서야 확 터지는 게 좋더라. 촬영하면서는 더욱 좋았다”라고 출연한 계기를 전했다.

강하늘은 이어 “제게 감동을 준 대본이었다”라고 첨언했다.

4월 28일 개봉.

/ purplish@osen.co.kr

[사진] (주)키다리이엔티·소니 픽쳐스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