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신예 박예니, '내겐 너무 소중한 너' 캐스팅…진구와 호흡[공식]
등록 : 2021.04.15

[OSEN=김보라 기자] 신예 박예니가 영화 '내겐 너무 소중한 너'에 캐스팅돼 첫 스크린 도전에 나선다.

영화 '내겐 너무 소중한 너'(감독 이창원 권성모)는 돈만 빼고 세상 무서울 것 없던 재식(진구 분)이 듣지도 보지도 못하지만 손끝으로 세상을 느끼는 아이 은혜의 가짜 아빠를 자처하면서 시작된 특별한 만남을 다룬 작품으로, 시청각 장애인 지원법인 '헬렌켈러법'을 주요한 소재로 한다.

박예니는 극 중 치매인 아버지와 조카들을 돌보기 위해 도시에서 전공하던 무용을 중단하고 시골로 내려온 연주 역을 맡았다. 수려한 이목구비와 너털웃음을 가진, 털털하지만 누구보다도 속 깊은 인물. 박예니는 이러한 연주로 분해 재식 역의 진구와 남다른 티키타카 케미스트리를 선보일 전망이다.

박예니는 그간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OCN '미씽: 그들이 있었다', '타임즈' 등의 다양한 작품 속에서 없어서는 안될 인물로 존재감을 톡톡히 발휘하며 무한한 가능성을 입증해왔다. 작은 역할부터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으며 연기파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있는 것.

특히 최근작 '타임즈'에서는 현실의 장벽에 좌절하지 않고 화수분 같은 열정으로 도전을 거듭하는 송민주로 활약했다. 

이렇듯 어떠한 배역에도 완벽하게 녹아드는 박예니는 이번에도 연주 캐릭터 그 자체가 되어 극의 중심에서 활기를 더할 예정이다. 매 작품 진정성 있는 연기로 이목을 집중시키는 박예니이기에, 브라운관을 넘어 첫 영화 '내겐 너무 소중한 너'에서 보여줄 새로운 활약에 기대가 모인다.

'내겐 너무 소중한 너'는 오는 5월 개봉 예정이다.

/ purplish@osen.co.kr

[사진] 스토리제이컴퍼니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