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빈센조' 옥택연, 곽동연에 ''넌 마리오네트, 생각을 가지면 안돼''
등록 : 2021.03.06
[스타뉴스 이종환 기자]
/사진= tvN '빈센조' 방송화면 캡쳐
/사진= tvN '빈센조' 방송화면 캡쳐
'빈센조' 진짜 보스 옥택연이 분노했다.


6일 오후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빈센조'에서는 바벨제약 공장 화재에 장준우(옥택연 분)가 분노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바벨제약의 공장에 불이 났고, 바벨그룹의 회장 장한서(곽동연 분)은 장준우에게 "복수할 기회를 주십시오. 누군지 꼭 찾겠습니다"라고 복수의 이를 갈았다. 장준우는 "괜히 오버하지 말고 시키는 거나 잘하자"라고 일축했다.

그럼에도 장한서가 "기회를 달라"고 하자, 장준우는 "회장님 소리 계속 들으니까 미쳐버린거야? 넌 그냥 내 마리오네트야. 생각을 가지면 안돼"라고 강렬한 멘트를 날렸다. 결국 장한서는 물러났고, 돌아가는 차 안에서 "그래도 마리오네트라 다행이다. 줄만 끊으면 되니까"라고 분을 삭혔다.



이종환 기자 star@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