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달이뜨는강' 제작사 ''지수 하차 막대한 금전손해..배우 교체 재촬영''[공식 전문]
등록 : 2021.03.05

'달이 뜨는 강' 포스터

[OSEN=박판석 기자] KBS 2TV '달이 뜨는 강' 제작사가 지수의 하차를 발표했다.

'달이 뜨는 강' 제작사 빅토리 콘텐츠는 5일 지수의 학폭(학교 폭력) 논란에 대해 "저희 제작사는 이번 사태의 심각성을 통감하며 배우 지수의 하차를 결정했습니다. 전체 촬영의 95% 이상이 진행된 상황에서 최선의 방법을 논의한 결과 다음 주 방송 예정인 7, 8회에서는 해당 배우의 장면을 최대한 삭제하고, 이후 방송분은 배역 교체 후 재촬영을 할 예정입니다"라고 계획을 전했다.

빅토리 콘텐츠 측은 대체 배우와 함께 새롭게 드라마를 촬영하겠다고 계획을 발표했다. 빅토리 콘텐츠 측은 "당사 역시 이번 일이 굉장히 당혹스러웠고, 이로 인해 막대한 경제적 손실을 입었습니다. 하지만 방송사와의 긴밀한 협의하에 재촬영을 하기로 결정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앞서 지수는 과거 학창시절 폭력을 모두 인정하고 사죄의 글을 SNS에 올렸다.

이하 '달이 뜨는 강' 제작사 입장 전문

시청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KBS 2TV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 제작사 빅토리 콘텐츠 입니다.

먼저 출연 배우와 관련된 논란으로 시청자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안타깝고 송구스러운 마음입니다. 저희 드라마를 통해 해당 배우를 보며 더욱 힘들었을 피해자분들께도 진심 어린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저희 제작사는 이번 사태의 심각성을 통감하며 배우 지수의 하차를 결정했습니다. 전체 촬영의 95% 이상이 진행된 상황에서 최선의 방법을 논의한 결과 다음 주 방송 예정인 7, 8회에서는 해당 배우의 장면을 최대한 삭제하고, 이후 방송분은 배역 교체 후 재촬영을 할 예정입니다.

이는 완성된 '달이 뜨는 강'을 시청자분들에게 전달하겠다는 약속을 지키기 위해 내린 어려운 결정입니다. 새로운 배우와 함께 좋은 작품을 완성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당사 역시 이번 일이 굉장히 당혹스러웠고, 이로 인해 막대한 경제적 손실을 입었습니다. 하지만 방송사와의 긴밀한 협의하에 재촬영을 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다시 한번 이런 말씀 전하게 된 점 안타깝고 죄송하게 생각합니다. 시청자와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해 완주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pps2014@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