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이세영, 쌍꺼풀 수술→가슴 수술까지? ‘예비신랑’ ♥
등록 : 2021.02.28

[OSEN=강서정 기자] 개그우먼 이세영이 쌍꺼풀 수술에 이어 가슴 수술을 한 모습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세영은 지난 27일 유튜브 개인채널 ‘영평티비’에 ‘몰카] 여자친구가 가슴수술을 하고 온다면 일본인 남자친구 반응은? (H컵)’이라는 동영상을 게재했다. 

이세영은 “메리 여러분! 비싸게(?) 주고 산  가슴 모형이 두 달 만에 도착해서  바로 깜짝 카메라를 해봤어요!!!”라며 “역대급 리액션이라 너무 웃겼어요. 여러분도 재미있게 보셨나요?!”라고 했다. 

동영상에서 이세영은 “쑥스러운 모습으로 여러분에게 인사를 드리게 됐다. 가슴수술 몰래카메라를 하려고 한다. 여자친구가 가슴수술을 하고 왔을 때 남자친구의 반응은?”라고 했다. 

이어 “이게 옷처럼 입는 거다. 여러분이 나한테 ‘원피스’의 나미 몸매다라고 극찬해주지 않았냐. 이거야말로 진짜 ‘원피스’ 나미 몸매 아니냐”고 했다. 이세영은 옷처럼 입는 가슴 모형에 블랙 시스루 의상까지 입어 감쪽 같이 가슴 수술을 한 것처럼 보였다. 

이세영은 “영평 씨가 집으로 돌아오고 있는데 가슴 수술을 하고 앉아 있다면 어떤 반응을 보일지?”라고 기대감을 높였다. 이세영은 남자친구가 오기 전 후드 재킷을 입고 있었고 고백할 게 있다며 “화 안낸다고 약속해”라고 했다. 

계속해서 “화 안 낸다고 약속해”라며 남자친구와 약속까지 했고 눈 감아보라고 하더니 재킷을 벗고 가슴 모형으로 글래머러스해진 몸매를 공개했다. 남자친구는 크게 놀라하며 “너무 커다랗다. 밸런스가 안 맞는다. 얼굴하고 똑같은 사이즈다”고 했다. 

이세영은 “여자친구가 이런 사이즈면 어떠냐”고 묻자 남자친구는 “예쁘지만 크기의 정도가 있지 않냐”고 했다. 

이세영은 섹시한 포즈를 취했고 남자친구는 “그치만 언제나의 사이즈가 딱 좋은데”라고 했고 이세영은 민망함에 어쩔 줄 몰라했다. 

그러면서 “이 옷이 XS사이즈다. 숨을 못 쉬겠다. 일평 씨 올 때까지 계속 이렇게 있었다”라며 남자친구에게 “안돼. 뭔가 하려고 했지? 방금 손 움직이지 않았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kangsj@osen.co.kr

[사진] 동영상 캡처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