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방탄소년단 지민, TIME '모든 소리의 정점'→'세기의 브릿지 작가' 찬사 '병' 브릿지 제작 비하인드 공개
등록 : 2021.02.28
[스타뉴스 문완식 기자]
방탄소년단 지민(BTS JIMIN)
방탄소년단 지민(BTS JIMIN)


방탄소년단(BTS) 지민이 'BE' 앨범 제작 비하인드 인터뷰를 통해 음악적 재능에 더해 속 깊고 진솔한 모습으로 팬들을 사로잡았다.

방탄소년단 지민, TIME '모든 소리의 정점'→'세기의 브릿지 작가' 찬사 '병' 브릿지 제작 비하인드 공개


방탄소년단은 지난 27일 공식 유튜브 채널에 '방탄소년단이 묻고 방탄소년단이 답하는 'BE-hind Story'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방탄소년단 지민, TIME '모든 소리의 정점'→'세기의 브릿지 작가' 찬사 '병' 브릿지 제작 비하인드 공개


지민은 'BE'앨범 음악 프로젝트 매니저 역할, 자작곡 '크리스마스 러브' 공개 등 다방면에 걸쳐 종횡무진 활약했던 자신만의 작업 방식으로 '자유로움'을 꼽았으며, 어쿠스틱이나 댄스곡도 해보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특히 국제적 찬사를 이끌며 '세기의 브릿지', '모든 소리의 정점'이라는 극찬을 받아 온 'BE' 앨범 수록곡 '병'(Dis-ease)에서 비어있던 브릿지 부분을 녹음 중에 만들게 됐다는 비하인드를 밝혔다.

방탄소년단 지민(BTS JIMIN)
방탄소년단 지민(BTS JIMIN)


지민은 "감사하게도 제 멜로디를 사용해주셨다"며 음악적 재능뿐 아니라 겸손하고 몸에 밴 인성까지 엿볼 수 있게 했다.

지민은 이어 여성의 목소리인지 지민의 목소리인지 팬덤 내 화제의 논란이 됐던 '라이프 고즈 온'(Life Goes On) 후렴 부분은 제작 당시 "한번 불러보자 네 목소리면 훨씬 좋으니까"라는 의견으로 시도한 자신의 목소리라고 밝혀 여성 음역대까지 소화하는 '무한 스펙트럼'의 고음 보컬 레인지에 대한 놀라움을 자아냈다.

방탄소년단 지민, TIME '모든 소리의 정점'→'세기의 브릿지 작가' 찬사 '병' 브릿지 제작 비하인드 공개


지민의 자작곡 '크리스마스 러브'에 대해서는 스케줄이 바빴음에도 "빠르게 이틀 만에 녹음하고 끝냈다"고 말해 싱어송라이터 아티스트로서의 다재다능함을 넘어, 팬 헌정 자작곡에 대한 지민의 정성과 사랑으로 감동을 선사했다.

지민은 "이렇게 얘기하면서 팬분들께 저희가 어떤 마음을 가지고 어떻게 작업을 하고 있었는지 조금이나마 알려드릴 수 있는 것 같아서 좋은 시간이었던 것 같다"고 인터뷰를 마무리 했다.

팬들은 "겸손하고 속 깊은 '아이어른'", "말만 앞서는 사람과 달리 결과물로 보여주는 지민, '크리스마스 러브' 선물 고마워", "지금도 최고지만 앞으로가 더 기대되는 아티스트", "음악적 재능, 인성, 화법까지 완벽하네" 등 반응을 나타냈다.


문완식 기자 munwansik@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