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JYP ''스트레이키즈 현진 학폭? 게시자 직접 청취도 고려''[전문]
등록 : 2021.02.23
[스타뉴스 윤상근 기자]
그룹 스트레이키즈 현진이 27일 오후 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킨텍스에서 열린 '2019 KBS 가요대축제'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스타뉴스
그룹 스트레이키즈 현진이 27일 오후 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킨텍스에서 열린 '2019 KBS 가요대축제'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스타뉴스


아이돌그룹 스트레이키즈 멤버 현진의 학폭(학교 폭력) 의혹과 관련, 소속사가 조심스러운 입장을 전했다.

현진은 지난 22일 동창이라고 주장하는 네티즌 A씨로부터 학폭 가해자로 지목됐다.

이후 JYP엔터테인먼트는 공지를 통해 "본 이슈에 대해 사실 확인을 위한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문제가 제기된 시점 해당 멤버(현진)가 재학했던 학교 및 주변 지인들의 의견을 청취 중이며, 게시자가 허락한다면 게시자의 의견을 직접 청취하는 것도 고려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JYP는 "다만 현재 무분별하게 확산되고 있는 내용 중 사실과 다른 부분들이 다수 있는 것으로 확인했으며, 의도적으로 악성 루머를 생성 및 게시하는 유포자들도 확인했다"며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서는 법적 조치할 예정"이라고 악성 루머 유포자에 대해서는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A씨는 폭로 글을 통해 황현진으로부터 이유 모를 학교폭력과 언어폭력을 당했다며 '엄마가 없어서 저 모양이다'라는 등의 폭언, 성희롱, 패드립을 들었고, 반에서의 때리고 싶다는 등의 이유 없는 조롱, 눈치, 시비 등이 더 심하게 진행됐다고 주장했다.

A씨는 "다른 피해자들과 비교했을 때 정도가 심한 편이 아닌 것 같아 잊었다고 생각했었지만, 당시 저에게 상처를 준 가해자의 얼굴이 주변에서 보이니 다시금 그때 그 애들이 순전히 조롱하기 위해 했던 말과 행동들이 치가 떨릴 정도로 선명하게 떠오르기 시작했습니다. 어떠한 이유로도 폭력은 정당화되어서는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어렸다는 이유로 행해진 폭력이 정당화되지 않길 바라며 직접적인 사과를 바랍니다"라고 당부했다.

◆ JYP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현재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지고 있는 현진 관련 이슈에 대한 당사의 입장을 말씀드립니다.

우선 당사는 본 이슈에 대해 사실 확인을 위한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문제가 제기된 시점 해당 멤버(현진)가 재학했던 학교 및 주변 지인들의 의견을 청취 중이며, 게시자가 허락한다면 게시자의 의견을 직접 청취하는 것도 고려 중에 있습니다.

다만 현재 무분별하게 확산되고 있는 내용 중 사실과 다른 부분들이 다수 있는 것으로 확인했으며, 의도적으로 악성 루머를 생성 및 게시하는 유포자들도 확인했습니다. 이어 다양한 루트를 통한 상세 조사를 진행하여 왜곡되지 않은 정확한 사실관계를 규명하고자 하며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서는 법적 조치할 예정입니다. 당사는 명확한 사실 규명을 통한 아티스트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으며, 실과 다른 루머 유포에 대해 원칙대로 강경 대응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윤상근 기자 sgyoon@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