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조민아 ''다 정신병자, 신고할 것''‥악플러에 초강경 대응 선언 [전문]
등록 : 2021.01.26

[OSEN=김수형 기자] 주얼리 출신 가수 조민아기 또 한 번 자신을 저격하는 악플러에게 경고장을 날렸다. 

26일인 오늘 새벽, 조민아가 개인 SNS를 통해서 자신에게 악플을 쏟는 악플러의 DM을 공개했다. 악플러는 조민아를 향해 "엉덩이 XX쳐졌다, 무슨 가슴이 D야, 가슴만 5kg냐 정신병자"라면서 입에도 담지 못할 악의적인 글로 조민아를 향해 막말을 쏟아냈다. 

조민아는 이에 지지 않고, "네 얘긴 잘 들었다, 정신병자 눈엔 정신병자만 보이는 것"이라면서 "숨어서 남한테 막말하지 말고 병원을 가라, 거울보고 DM 보내라"며 악플에 맞선 모습. 급기야 악플 내용과 아이디까지 공개하며 강하게 맞섰다. 


앞서 조민아는 2017년부터 악플러를 고소하며 오랜 기간 악플러들과 전쟁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해 3월 역시, 연애 중이었을 때 받았던 악플도 공개하며 적극적으로 악플러를 향해 칼을 뽑은 바 있다. 

이번 역시 DM을 통해 악플을 서슴지 않는 악플러에게 맞대응한 조민아, 네티즌들 역시 조민아에게 악플러들을 고소하라며 응원하고 있다.

이하 조민아 SNS 전문

네 얘긴 잘 들었어.

정신병자 눈엔

다 정신병자로 보이나보다.

병원을 가.

숨어서 남한테 막말할수록

너만 비참해지니까.

부러운 건 알겠고

너 따위가 막말 할 사람 아니니까

본인 인생에

노력 좀 하고 살아.

#거울보고남한테Dm을보내다니

#안타깝다

#인스타그램

#DM#악플러#신고

/ssu0818@osen.co.kr

[사진] '조민아SNS'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