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김시덕 ''동기한테 집합·뺨 맞았다'' 폭로 →김기수 불똥 ''다 밝혀지겠지''(with 김영삼)[종합]
등록 : 2021.01.25

[OSEN=최나영 기자] KBS 16기 공채 개그맨 김시덕이 동기에게 집합을 당하고 뺨을 맞은 적이 있다고 폭로한 가운데 개그맨 김기수에게 불똥이 튀었고 김기수와 또 다른 동기 개그맨 출신 김영삼에 이에 "사실이 아니"라는 뜻을 전했다. 

김시덕은 지난 15일 유튜브 채널 ‘김시덕 시덕튜브’에 '들어는 봤나? 동기 집합!'이라는 제목의 동영상을 게재, 과거 선배들과의 회식자리가 끝난 후 '동기 형'의 어이없는 집합에서 뺨을 맞았다고 털어놨다. 맞은 사람은 김시덕 뿐 아니라 해당 동기 형보다 나이가 어린 모든 동기들이었다. 그리고 '선배들이 시켰다'라는 동기 형의 발언은 후에 거짓임이 드러났다.

이후 일부 네티즌은 동기 형의 정체가 '김기수'라고 추측했다. 김시덕이 '형'이라고 한 점, 자신과 똑같이 당한 동기 개그맨들과 다른 동기 형의 실명(이재훈)을 언급했지만 김기수는 언급하지 않은 점 등이다. 현재 치과의사로 일하고 있는 또 다른 동기 형 김영삼의 이름 역시 언급하지 않았지만, 그 병원에 김시덕을 포함한 동기들이 방문한 목격담이 전해지면서 폭행 가해자 의혹은 김기수로 좁혀졌다. 김시덕은 방송에서 뺨을 때린 동기 형과 일체 연락을 하고 지내지 않는다고 말했기 때문. 한 네티즌은 "김시덕씨가 영상에서 김인석 정명훈 허태희씨는 같이 맞았던 동료고 이재훈씨한테는 암묵적 동의를 받았다던데 그럼 남은게 김영삼 님이랑 김기수밖에 안 남아서 다들 그렇게 추측하는 것 같아요"라고 김기수를 의심(?)하는 이유를 설명하기도.

이후 김기수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에 이와 관련해 해명을 요구하는 댓글들이 이어졌다.

이에 김영삼은 "힘내라. 이 와중에 방송하네. 시간 지나면 다 밝혀지겠지. 구독자도 많네"라고 댓글을 달았고, 이에 김기수는 "고맙다 친구 다 밝혀지겠지. 그때 되면 미안한 마음 가지는 손가락들 많을 거다”라고 답했다. 김기수는 이런 김영삼의 댓글을 영상 바로 아래 고정시키며 자신의 채널을 방문하는 모든 사람들이 볼 수 있게 했다.

그러자 김영삼은 "밝히긴 뭘 밝혀… 아 웃긴다. 어쨌든 나랑 누구 누구 누구 누구 누구는 네 편이더라. 꼭 누구가 나쁘다는 건 아니지만"이라면서 "한참 웃었네. 힘내고 아무리 내가 네 편이라도 방송은 더는 못 보겠다. 잘하고 나중에 우리 딸내미들이나 보라고 할게. 대학 가면"이란 답글을 남기기도 했다.

또 김영삼은 "사람들이 잘 알지도 못하고 막 댓글 다는 게 참 그래서 용기 한 번 내봤다. 건강하고",  "아는 사람들은 다 조용히 한다", "사죄는 기수 말고 다른 사람이 해야 하는데", "하도 알림이 많이 떴길레.. 봤는데요. 우리 동기가 남자가 7명이고 시덕이가 가장 어리기 때문에.. 6명이 시덕이보다 나이가 많습니다. 혹시 어디서 뭘 보셨는지는 몰라두요"라는 등의 댓글을 달며 폭행 가해자는 김기수가 아님을 다시금 강조했다.

그런가하면 "보니까 동기들은 김기수 편 같네”란 한 댓글에 김기수는 “우린 니편내편 그런거 몰라요"라고 말하기도 했다.

한편 김기수는 뺨을 때린 해당 동기 형은 KBS2 '개그콘서트' 피디가 개그 짠 것을 검사받으라 전달하라고 한 내용을 동기들에게 알리지 않고 혼자만 검사를 맡아 16기 중에 제일 먼저 '개그콘서트'에 입성했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nyc@osen.co.kr

[사진] '김시덕 시덕튜브' 영상 캡처, OSEN DB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