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김지우 ''욕할 사람은 끝까지 욕..한마디도 왜곡되니 속상해'' [전문]
등록 : 2021.01.18

김지우 인스타그램

[OSEN=장우영 기자] 배우 김지우가 왜곡되어 전해진 진심에 속상한 마음을 토로했다.

김지우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러나 저러나, 욕할 사람은 끝까지 욕할 것이고 싫어할 사람은 끝까지 나를 실어할 것이니 이해 시키려고 설득하려고도 하지 말고 나를 걱정해주고 나를 생각해 주는 사람들만 생각하며 다잡아봐야지”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김지우는 “한마디를 해도 왜곡되어 전해져 버리니. 속상하다 정말”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김지우는 ‘공연장 두 자리 띄어앉기, 근거가 무엇입니까’라는 청와대 청원에 대해 “청원에 동참해 달라. 공연계가 숨도 쉬지 못한채 가라앉고 있다”는 글을 올린 바 있다.

하지만 일부 네티즌들은 김지우가 올린 글을 왜곡해서 받아들였고, 김지우는 속상한 마음에 이와 같은 심경 글을 올린 것으로 보인다.

한편, 김지우는 현재 뮤지컬 ‘젠틀맨스가이드’에 출연 중이다.

이하 김지우 심경글 전문

이러나 저러나..

욕할 사람은 끝까지 욕할 것이고..

싫어할 사람은 끝까지 나를 싫어할 것이니...

이해시키려고 설득하려고도 하지말고...

나를 걱정해주고 나를 생각해 주는 사람들만 생각하며 다잡아봐야지....

한마디를 해도 왜곡되어 전해져버리니... 속상하다 정말.. /elnino8919@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