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뒤늦게라도''..이상민, 이순재에 금 10돈 골드바 주례 선물 ('미우새') [종합]
등록 : 2021.01.17

[OSEN=전미용 기자] 이상민이 이순재에게 감사 선물을 건넸다.

17일 방송된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이순재에게 금 10돈을 선물하는 이상민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상민은 탁재훈과 배우 이순재를 찾아갔다. 이상민은 "선생님이 주례를 봐주셨다"고 조심스레 말을 건넸고이순재는 "주례 1호였을 거다"라고 이야기했다. 

이상민은 "친분도 크게 없었는데.. 아버지가 일찍 돌아가셨잖나. 근데 나는 선생님이 아버지 같았어. 그때 재룡이 형이 연결해줬는데.. 선생님께서 흔쾌히 허락해주셨다. 근데 내가 이혼을 해서 TV에서 선생님 뵐 때마다
너무 죄송했다"고 이야기했다. 

이에 이순재는 "재혼해라. 이번에는 성공적인 주례를 해줄게"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상민은 "내가 1호인 줄 몰랐어"라며 민망해했고 이순재는 "다 옛날 이야기지.. 그 다음에 준하를 해줬어"라고 이야기했다. 

이상민은 탁재훈에게 "그때 너무 감사해서 어떻게 마음을 표현해야할까 하다가 선생님이 그림을 좋아하신다고 해서 그림을 보내드렸는데.. 그게 배달 사고가 났나 봐. 선생님이 못 받으신 거야"라고 말했다. 

이어 "뒤늦게라도 인사를 드리고 싶었다"라며 이순재에게 골드바 금 10돈을 건넸다. 이상민은 이순재에게 탁재훈도 이혼했다고 말했고  이순재는 "왜 이혼했냐. 이제 재혼해야지. 여기 직군들 좋은 사람들 많아. 문제는 남자야. 사업한다고 경제 사정이 안 좋아지고. 나는 그냥 아내한테 다 맡겨"라고 이야기했다. 

이에 탁재훈은 "그럼 사모님 지금 부자시겠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정준하가 찾아와 반갑게 인사를 나눴고 이상민은 "내가 주례 1호 였대"라고 말했다. 그러자"아. 1호가 이렇게 됐냐. 선생님 말 좀 잘 듣지"라고 말해 폭소케했다. /jmiyong@osen.co.kr

[사진] 방송화면 캡처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