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이범수♥’ 이윤진, 딸이 촬영한 집콕 일상 “소을이가 포착한 하품”
등록 : 2021.01.15

[OSEN=임혜영 기자] 배우 이범수의 아내이자 통역사 이윤진이 집콕 일상을 전했다.

이윤진은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소을이가 포착한 엄마 하품. 집콕 중 방콕”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딸 소을이 직접 촬영해 준 것으로, 사진 속 이윤진은 편안한 차림에 안경을 착용하고 무언가에 집중하고 있다. 딸을 향해 싱긋 미소를 지어주거나 하품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등 카메라에 담긴 이윤진의 내추럴한 모습이 인상적이다.

한편 이윤진은 지난 2010년 이범수와 결혼해 슬하에 딸 소을 양, 아들 다을 군을 뒀다. /hylim@osen.co.kr

[사진] 이윤진 SNS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