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정글의 법칙' 이초희 ''배고플 때 집에 가고 싶었다''
등록 : 2021.01.15
[스타뉴스 이경호 기자]
SBS '정글의 법칙-스토브리그'에 출연한 배우 이초희/사진제공=SBS
SBS '정글의 법칙-스토브리그'에 출연한 배우 이초희/사진제공=SBS


배우 이초희가 '정글의 법칙'을 촬영하면서 공복이 가장 힘들었다고 밝혔다.

15일 오후 SBS '정글의 법칙-스토브리그'(이하 '정글의 법칙') 온라인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이동국, 김태균, 이초희, 나태주와 연출을 맡은 박용우 PD가 참석했다.

이날 이초희는 '집에 가고 싶었을 때'라는 질문에 "배고플 때"라고 대답했다.

그는 "제가 공복을 못참는다. 배가 너무 고팠다"면서 "'집에 가고 싶다'고 그랬다. (그럴 때) 형님들이 자꾸 맛있는 거 잡아다 주셔서 참고 또 참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정글의 법칙'을 하면서 가장 고마웠던 멤버는 누구인지, 어떤 순간이었는지에 대해선 "하루에 한 번씩 꼭 있었다. 제가 '이제 그만하고 나갈까 보다'고 하면, 멋지게 들고 오는 형님들이 있었다"면서 "방송으로 확인해 달라"고 밝혔다.

이밖에 '정글의 법칙'에 합류하기 전 공부를 했다는 이초희는 "동식물 분야에서 공부를 많이 해갔다"며 "동식물 관찰하고, 어떤 거 먹어도 되는지, 안 되는지 공부해서 갔다"고 밝혔다. 이어 실제 도움이 됐는지 궁금해 하자 "전 그렇게 믿어요"라고 말했다.

한편, '정글의 법칙-스토브리그'는 세계 7대 자연경관으로 선정된 '천혜의 보물섬' 제주도를 배경으로 병만족이 된 스포츠 스타들의 생존력은 물론, 경기장에서는 볼 수 없었던 인간적인 모습들까지 녹여낼 예정이다. 오는 16일 오후 8시 55분 첫 방송된다.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