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편스토랑' 류수영, 박하선 손편지에 감독..최고의 1분
등록 : 2020.11.28
[스타뉴스 장은송 기자]
/사진제공=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사진제공=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배우 류수영이 '아내 덕후' 매력을 발산했다.

28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7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은 수도권 기준 시청률 5.8%(2부)를 기록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우리 파프리카'를 주제로 한 18번째 메뉴 대결이 이어졌다. 그중 류수영은 창고형 식기 매장, 마트 등을 방문해 살림꾼 면모를 과시했다. 특히 자신의 물건은 몇 번을 망설이며 들었다 놨다 한 끝에 구매하지 않았지만, 결혼 및 독립을 앞둔 제작진에게 살림살이를 선물하거나 제작진과 함께 먹을 떡-아이스크림을 구매할 때는 아낌없이 지갑을 열어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와 함께 눈길을 끈 것은 류수영의 '과자 튀김(과자 피시 앤드 칩스)'였다. 류수영은 아내 박하선이 좋아하는 과자를 이용해, 특별한 요리를 만들어주고 싶은 마음에 이 메뉴를 완성했다고.

다양한 맛의 과자를 곱게 갈아 빵가루처럼 활용, 흰 살 생선을 먹음직스럽게 튀겨낸 류수영의 '과자 튀김'은 보는 금요일 밤 시청자들의 야식 본능을 자극했다.

이 과정에서 류수영은 아내 박하선과의 추억담도 공개했다. 과거 류수영이 군대 예능 '진짜 사나이' 출연 당시, 박하선이 손으로 쓴 위문편지와 함께 과자를 선물로 보내줬다는 것.

류수영은 "그때는 사귈 때가 아니라, 그냥 선후배 사이였는데 보내줘서 감동받았다"라고 회상했다. 이어 화면에는 당시 박하선의 선물을 받고 함박웃음을 짓는 류수영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 장면은 분당 시청률 7%까지 치솟으며 이날 방송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장은송 기자 dmsthdwkd@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