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도도솔솔라라솔' 이선희 ''만날 수 없는 시대에 마음 치유 된 작품''
등록 : 2020.11.27

WS엔터테인먼트 제공

[OSEN=장우영 기자] ‘도도솔솔라라솔’ 이선희가 가슴 따뜻한 종영 소감을 전했다.

지난 26일 종영한 KBS2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에서 이선희는 ‘이꿈모(이혼을 꿈꾸는 모임)’의 일원이자 똑똑한 딸 예서 엄마 역으로 분해 유쾌한 감초로 맹활약하며 극의 재미를 배가시켰다.

이선희는 소속사 WS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친구, 지인들도 맘 편히 만날 수 없는 시대에 살고 있는 우리이지만 촬영 내내, 같은 곳을 함께 바라보며 마음의 치유를 얻었다는 생각이 듭니다”라며 작품에 대한 애정으로 종영 소감을 시작했다.

이어 “모든 것을 잃은 채 다시 삶을 시작한 라라가 세상 속에서 또다시 꿋꿋이 살아가는 모습을 보며 힘든 시절에, 진정 사람을 구하는 것은 또한 사람이 아닐까 생각했습니다”고 진심 가득한 뜻깊은 소감을 전했다.

끝으로 “좋은 작품을 위해 애써주신 감독님과 모든 스태프분, 함께한 모든 순간이 선물 같았던 선후배 배우님들 진심으로!! 고맙습니다. 그리고 따뜻하고 아름다웠던 ‘도도솔솔라라솔’을 사랑해 주신 시청자분들도 감사합니다” 함께한 이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잊지 않았다.

한편, 이선희는 특유의 섬세하면서도 생동감 넘치는 생활 밀착형 연기와 말하는 중간중간 적재적소에 간단한 영어를 섞어 말하는 모습으로 재치 넘치는 깨알 재미를 선사하며 명품 감초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이에 매 작품에서 찰떡같은 캐릭터 소화력으로 현실감 넘치는 열연을 선보이는 이선희의 앞으로의 행보에 기대가 모인다. /elnino8919@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