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진경, 남편 정보석의 기억상실증 알았다‥'충격+오열' ( '오!삼광빌라')
등록 : 2020.11.23


[OSEN=김수형 기자] '오!삼광빌라'에서 진경이 정보석의 기억상실을 알곤 충격받았다. 

22일 방송된 KBS 2TV 주말 드라마 '오!삼광빌라(연출홍석구, 극본 윤경아)'에서  민재(진경 분)가 정후(정보석 분)의 기억상실을 알게됐다.

이날 순정(전인화 분)은 빛채운(진기주 분)에게 "내가 너 훔쳐왔어"라고 고백, 채운은 "졌다, 이젠 거기까지, 엄마 나 진짜 보내고 싶구나"라면서 "알았어, 지금 바로 갈게"라고 말하며 돌아섰다. 

순정은 그런 채운을 뒤 따라가 "농담아니고 거짓말 아니다"고 하자 채운은 "어떻게 날 훔친 건데?"라고 물었고, 순정은 "가끔씩 네 집에가서 내가 널 봐줬고 네가 너무 예뻤다, 이사를 가려했을 때 너와 헤어질 수 없었다"고 고백했다. 

채운은 재희(이장우 분)를 따로 만나 "어릴때부터 만났던 친엄마,마음이 이렇게힘들줄 몰랐다"면서 "엄마가 두 분으로 늘어나면 더 좋아야하는데 왜이럴까"라고 복잡한 심경을 전했다. 이에 재희는 "한가지 감정에 집중해, 그립고 사랑했던 마음"이라 말하며 그런 채운의 마음을 위로했다. 

재희는 아버지 정후(정보석 분)와 한 방에 있었고, 어머니 민재(진경 분)이 들이닥쳤다. 정후를 보자마자 민재는 "당신이 왜 여기 있냐"면서 민재에게 "우정후씨"라고 소리쳤다.재희는 정후에게 잠시 자리를 비켜달라고 부탁, 서둘러 도망치는 정후를 보며 민재는 이상하게 생각했다. 

재희는 민재에게 정후가 기억상실이란 사실을 고백했고민재는 "아무리 이혼했어도 어떻게 이런 엄청난 일을 나에게 속일 수가 있냐"며소리쳤다. 재희는 "충격받을까 그랬다"고하자, 민재는 "어떻게 그  지경이 돼서 이순정씨  집에 있냐, 일단 이순정에겐 비밀로 해라"고 입단속시켰다. 

민재는 계속해서 정후가 기억상실증인 걸 못믿어하면서 "날 정말 기억 못 하는 거냐"고 물었다. 이에 정후는"기억을 잃었다, 혹시 채무관계냐"고 두려워하자 민재는 "난 빚쟁이 아니니 걱정마라"고  안심시켰다. 이내 돌아서는 정후를 멀리서 바라보며 민재는 "저 사람 어떻게 저렇게 됐냐"며 눈물 흘렸다. 


/ssu0818@osen.co.kr

[사진] '오!삼광빌라' 방송화면 캡쳐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