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라스' 주원 ''연애할때 표현 많이 하는 스타일''..사랑의 불도저
등록 : 2020.09.23
[스타뉴스 장은송 기자]
/사진=네이버 TV MBC '라디오스타' 캡처
/사진=네이버 TV MBC '라디오스타' 캡처


배우 주원이 '사랑의 불도저' 면모를 드러냈다.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 측은 23일 '금방 질리는 남자 주원' 에피소드가 담긴 영상을 선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주원은 "(연애할 때) 표현을 많이 하는 스타일"이라며 "여자친구한테 예쁘면 예쁘다고 사랑하면 사랑한다고 바로 말한다. 근데 너무 자주 한다는 느낌이 들었는지 질린다는 말을 들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주원은 하루 몇 번 표현하느냐는 질문에는 "진심을 다해서 열 번 이상은 한다"고 말해 주변을 놀라게 만들더니 "억울하다. 나는 마음에 우러나와서 한 얘기인데 기계처럼 한다는 느낌이 들었는지"라며 속상함을 토로했다.

주원은 연애할 때 제일 이해가 안 가는 게 밀당이라고 전했다. 주원은 "밀당이 왜 필요한 지 모르겠다. 난 밀당을 하기 시작하면 정이 뚝 떨어진다"고 말했다.

흡사 일시 정지 상태로 주원의 연애 스타일 고백을 빤히 듣던 스페셜 MC 유민상은 "좋아한다면 다 되겠지 뭐"라며 "밀당이 어딨어. 누가 밀어 주원을"이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23일 오후 10시 40분 방송.


장은송 기자 dmsthdwkd@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